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4.03.30

호주 살기 좋아?우리 엄마는 내가 한국을 떠나서 호주같은 나라에서 살면 좋겠대..

0
7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한국보다 호주 사는 게 정신건강엔 좋은 거 같아 한국이 더 살기 편하긴 해 서비스나 공공기관 업무도 빠르고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해외 산지 10년 넘었고.. 하루빨리 한국에 들어갈 생각 뿐이야 사람은 자기 나라에서 살아야 돼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왜?? 궁금해 어느 나라 사는지도!

      2024.03.30좋아요0
    • deleteComment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호주는 인종차별이….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차분한 표범

    살기 좋냐는 건 너무 주관적이라… 호주 워홀 브이로그 찾아바! 본인이 무슨 기준으로 삶의 질을 판단하는지에 따라 얘기가 달라질 거야.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4

    호주랑 미국으로 이민 간 여자 간호사분들 아는데 다들 대만족 중이셔! 더 빨리 나올 걸 그랬다고 워라밸 연봉 삶의 질 모든 면에서 훨씬 낫다고 그러심 나도 북미에서 살다 잠깐 들어와있는데 곧 다시 나갈 예정이고 ㅎㅎ 실제로 통계상으로도 한국 여성들은 이민 후 행복지수 오른다고 하니까 평균적으로 대부분 이민이 나은 선택이고 좋은 나라에서 살면 진짜 세상이 넓어져

    2024.03.30좋아요0

연관 게시글

호주 쇼핑 리스트 추천 호주친구가 호주 다녀올 때 사다준 과자 너무 맛있어서 공유! 호주 갔다올 때마다 쟁여오는 비밀템도 알아냄ㅎㅎ 1. 카라멜로 코알라 코알라 모양 초콜렛 안에 카라멜 들어있어. 넘달아서 커피랑 먹으면 꿀맛. 우리나라 돌하르방 초콜렛 느낌이네 생각해보니팀탐 과자 호주꺼랑 인도네시아/말레이시아꺼 다른 거 알았어? 얼마 전에 호주인 친구랑 해외과자점 갔는데 내가 팀탐을 고름. 근데 친구가 원산지 보라고 함. 봤더니 호주꺼였음. 내가 왜? 이랬더니. 호주산이 있고, 다른 나라꺼가 있는데 호주꺼가 확실히 맛있다고 (본토의 자부심이 느껴짐) 그러고 찾아보니 호주꺼는 가격대가 좀 있고, 그 외에는 하나에 2천원 중후반? 대더라. 입맛이 다 달라서 더 맛있는 타입 찾아서 먹긔~~~!!나 영어도 잘 못하지만 무슨 수를 써서라도 이민 갈거다 호주로. 요즘 열심히 알아보고 있어. 고향이 좋고 본국이 좋다는 건 한남 얘기고, 여자가 행복하려면 비혼 좆국 탈출만이 답인 것 같아. 외국 나가서 여자들은 행복도 높아지고 남자들은 행복도 떨어진다는 게 너무 웃기고 투명하지 않아?ㅋㅋㅋ (사실 안 웃김) 가끔 한국 여행차 오는 건 괜찮을 것 같은데, 이딴 나라에서 계속 사는 건 내가 아깝다. 남녀임금 차별 제일 심한 나라, 당당하게 남성1명 뽑으려고 성적 좋은 여성92명 떨어뜨려도 꼴랑 벌금 5백인 나라, 여자가 살인당하면 그건 흔한 일이니까 징역30년인데 여자가 살인하면 무기징역, 남자 죽인 신림가해자는 신기하게도 그런 기사가 없는데 여자들 죽인 칼부림가해자들은 자꾸만 서사부여하고 우울증이었다느니 개소리 지껄이는 기사가 쏟아져나오는 나라에서 더 뭘 기대하고 싶지도 않다. 한국사회의 '객관적 시선'은 결국 남성의 시선, 남성의 입장이라는 거. 정부가 말하는 '청년'에 1순위는 항상 남성청년이었고 여성청년들은 늘 2등시민 취급이었고. 페미니즘 악마화도 그렇고 애초에 한국 문화 정서 자체가 극극극보수잖아. 거기에 n번방, 버닝썬, 콘돔사용률 꼴찌에, 아주 시팔 끝도 없네. 거기에 노동자 대우 거지같은 거랑 한국 특유의 사생활침해 쩌는 사내문화, 결혼문화까지!ㅎㅎ 나도 잘 모르는 낯선 곳으로 가서 적응해야 한다는 두려움이 정말 크지만, 개선될 여지가 안 보이는 이 나라에서 계속 살아야 한다는 좆같음이 그걸 이겼어. 계속 이 좁은 나라에서만 산다는 건 내 인생의 큰 기회를 날리는 것일 수도 있잖아? 난 아직 젊은데 벌써 포기하고 못 해볼 게 뭐가 있어? 해외취업 무조건 할거야.호주에서 탐폰 써본 후기 우리나라에서 야외태닝 할 만한 곳 알고있는 사람있어?? 첫 태닝을 해외에서 했는데 기계태닝은 좀 부담스럽구 태닝오일이 집에있는데 우리나라에선 어디 할 곳 없을라나..?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