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3.12.29

헤어지고 나서 그사람이 다른사람을 만나는게 상처가 될까봐 무서워서 연애를 못하겠어

연애중이긴한데 과거 뭐 이런건 아예상관없거든? 내가 현재니깐??
근데 뭔가 벌써부터 헤어지고 나서가 걱정됨
나만이래..??ㅜ

난 쿨하지 못해서 현애인이 다른사람만나는거 보면 너무 슬플것 같아..

0
6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ㅋㅋㅋㅋㅋ 연애 중에 느끼는 흔한 걱정이지... 나도 그 생각 하면서 2년 만났다 한 달 뒤면 햇수로 3년째네 너무 걱정하지 마 인간관계도 왜, 주기적으로 내 주변 풀이 바뀌잖아 그냥 자연스러운 거야~ 헤어지고 나서 그 사람이 다른 사람 만나는 게 싫은 만큼 서로를 생각하고 아껴주면서 만나다 보면 어느새 헤어짐이란 말 자체가 남일이 되어버려서 괜찮아지더라 시간이 해결해 주는 영역이기도 한 거 같아

    2023.12.29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ㅜㅜ그렇구나 좀 오래되면 이런 마음이 줄어들겠지?

      2023.12.29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잉 현재에 집중해봐 자기 아직 일어나지도 않은 미래에 스트레스 받으며 신경쓰지 말고! 헤어질 생각을 왜 벌써부터 해! 지금 만나는 사람 많이 좋아하는 거 아니야?!

    2023.12.29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막 엄청 사랑하는 단계는 아닌것 같아 …ㅎ 그냥 간질간질 연애초반이라 이런생각이 더드는건가??

      2023.12.29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으음 혹시 자기 첫 연애야?

      2023.12.29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모든 게 처음이면 이것저것 다 신기하고 걱정되고 할 수 있지~ 그러다 보면 혹시나 헤어지게 되면 어쩌지?까지 생각하게 될 수도 있고ㅎㅎ 근데 지금 순간에 집중하면서 온전히 마음 다해 사랑하면 그건 별개의 문제가 되는 거 같아 만약에 헤어지게 되더라도 자기가 최선 다한 연애면 후회도 없을 거고!

      2023.12.29좋아요0

연관 게시글

끊이지않고 헤어지고도 몇주만에 바로바로 다른사람 계속 만나는 사람들은 도대체 어디서 어떻게 그렇게 쉽게 다른사람을 만나는걸까.. 외모나 능력이 평범한데도 말이야첫사랑은 잊는데 얼마나 걸릴까… 5년동안 만나고 헤어지고 반복하다가 헤어진지 2년 넘었고 좋아하는 다른사람도 만나봤는데 계속 그사람이 떠오르네… 서로한테 좋은 사람도 아니였는데 그래서 더 그런가….자기들! 난 연애를 3개월이상 해본적이 없어 첫사랑하구 1년? 이제 첫사랑은 잊었는데 왜 연애가 안되는걸까 영영 사랑을 하지 못하게 될까봐 무섭구 외로워 좋은사람 만나서 나도 행복한 연애하고 싶은데 행복하다가 헤어지면 어쩌지 이런불안감이 더 커서 아예 시작을 못해 나 어쩌면 좋을까..?진짜 이사람이랑 결혼하고싶다는 생각을 매일했고, 서로 결혼하면 어떻게 살자 얘기하면서 미래를 꿈꾸다가 어느순간부터 그사람이 나를 예전만큼 좋아하지 않는구나를 느끼면서 결국 헤어졌어. 그냥 연애를 하면서도 허전하고 외롭고 뭔가 채워지지 않았다고 해야하나? 그리고 나서 다른 사람을 몇번 만나봤는데 자꾸 그사람이랑 비교하게 되고 내 마음에 딱 들지 않아서 연애보다는 내 삶에 집중하자 싶어졌어 그러다 나랑 가치관도 비슷하고 바른 사람이라고 느껴지는 사람을 만나서 좀 오래 알아가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는데 그분이 바로 고백을 하더라고.. 엄청 좋다의 느낌은 아니고 그냥 좋은사람같다, 이런 사람이랑 결혼할 여자는 행복하겠다 정도의 마음이었는데 진지하게 만나보자는 말에 고민하다 알겠다고 했어. 근데 나는 아직 그사람에 대한 신뢰가 쌓이지 않았고, 그래서 솔직한 내 생각 같은걸 표현하는게 조금 어려워. 나는 그사람을 더 오래 지켜보면서 알아가고 싶었는데 내 속도에 맞지 않아서 지금 더 벽을 두는 것 같기도 해 사람 대 사람으로는 되게 좋았는데 막상 사귀는 사이가 되니까 재고 따지는게 생기고, 단점들이 계속 눈에 보이고 나도 내 마음을 잘 모르겠는거야. 그걸 그 사람도 느꼈는지 자기랑 정말 진지하게 만나볼 생각이긴 하냐고 묻더라. 그래서 나도 내마음을 잘 모르겠다, 솔직하게 진지하게 만나볼 생각은 있는데 아직까지 확신은 없다고 이야기를 했고, 더 고민해보고 얘기해보기로 했어. 그냥 지금 내 상황을 적어보면서 든 생각은, 내가 그렇게 사랑하고 그 사랑의 종착역이라고 생각했던 결혼까지 생각했던 사람과 헤어지면서 내가 누군가에게 또 이렇게 마음을 줬는데 그 끝이 결국은 헤어짐일까봐 그게 무서운 것 같네ㅎ 이런 마음으로 내가 누굴 다시 만날 수 있을까? 지금 이사람한테도 내가 떳떳할 수 있을지 모르겠어. 그냥 확신이 없는 관계를 놓는게 맞는걸까? 진지하게 만날거면 회피하지말고 대화를 해보자는데 지금 당장은 그게 너무 어려운 것 같아 아직 다른사람을 만날만큼 내 마음이 건강하지 못한걸까? 서른이 되니까 괜히 마지막 연애가 될 것 같고, 결혼을 생각하게 되니까 더 어렵고 그렇다ㅠㅠ큰일 났다 일단 난 스무살이구 현재 168일? 정도인 남자친구가 있어 여태 좋아하는 사람만 만나다가 날 좋아해주는 사람을 만나보자 싶어서 현재 남자친구를 만났어(엄청 밀어냈는데도 잘해주겠다고 쫓아다녔거든…) 근데 요즘 걔 때문에 속상한 일들이 많았어 동갑이긴한데 애가 어린느낌이라 해야하나 성숙하게 넘어갈수있는 일을 굳이 자꾸 키우고 그러는게 너무 답답해 전남자친구들이라면 이건 일도 아닌데 일을 키우니까.. 그외에도 이런저런 서운한 일들이 정말 많았어 근데 요즘 새로운 사람이 자꾸만 눈에 들어온다.. 연상에다가 군필인데 정말 하나같이 다 내 이상형이야… 어쩌다 맞팔해서 디엠중인데 생각보다 괜찮다랄까..?(물론 현재 남친이 있기 때문에 적당히 선은 지키는 중이야) 미치겠다 요즘,,, 남친이랑 서운한것도 다 이야기하고 걔가 미안하다구 그러고 끝났는데,,, 정리 하고싶은데 또 그렇게 하고싶다는 확신은 안드는 느낌…? 전남친들은 내가 그사람들 때문에 힘들어서 헤어졌지만 얘는 그냥 화가 나서 헤어지는거니까,, 후회와 미련이 최대한 없게 헤어지고싶어 걔한테 완전히 정을 털고 헤어지고싶은데 방법이 없을까…… 써보니깐 나 또 완전 쓰래기다….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