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3.11.01

첫 연애인데 이 사람이랑 절대 결혼은 하고싶지 않아요
그런데 아직은 좋아서
계속 만나는 게 맞을까요..?
다른 커플들처럼 우리 몇주년되면 결혼하까? 이런 농담도 못 치겠어요

0
6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그럼요 저도 결혼할 생각은 전혀 없지만 잘만 연애해요~ 모든 커플들이 다 결혼얘기를 하지도 않구요!

    2023.11.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연애한다고 다 결혼하는거 아니고 그런 생각 가질 필요 없어용 ㅎㅎ 데이트 재밌게 하고, 순간의 감정에 충실하면 그만! 어느 순간 자연스럽게 헤어질 때도 오겠지만, 결혼생각이 안 든다고 헤어질 필요 없다고 생각해요. 게다가 첫 연애잖아요!

    2023.11.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나도 결혼생각 없는데 연애중

    2023.11.01좋아요0
  • deleteComment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연관 게시글

2년정도 연애했고 20대후반이라 주변 친구들 하나둘씩 점점 결혼하고 있는 상황이야 나는 결혼은 정말하고싶은데 지금 만나는 사람이랑 결혼한다고 생각하면 솔직히 그건 잘 모르겠어 MBTI가 정반대라그런가 사고방식 자체가 다르기도하고 결혼하게되면 내가 속앓이 많이 할거같아 결혼얘기를 해본적은 없는데 아마 상대방도 나처럼 나를 결혼상대로 생각하고 있는 것 같지는 않아 나이도 곧 30바라보고있고 결혼을 하고 싶은데 특별한 계기 없이 결혼할거아니니까 헤어지자고하기에는 좋아하는 마음은 있어서 내가 너무 힘들거같아 혹시 나랑 비슷한 고민했던 자기들 있니? ㅜㅜ자기들 이사람이랑 결혼하고싶다! 생각이 들때는 언제야? 나는 원래 결혼이 생각없는 사람이였는데 지금 사귀고 있는 애인과는 아 같이 살아보고싶다 라는 생각이 종종 들곤해. 그런데 이래저래 기혼자들에게 들어보니 처음부터 운명처럼 아 이사람이다 하는 느낌이 온다더라고? 이런 느낌을 겪은 자기들 있을까? 결혼 하지 않은 자기들은 언제 결혼하고 싶다라는 생각이 든적이 있어??결혼하규 싶따..ㅎ헤… 성인 되고서는 결혼은 절대 안하겠단 입장이었는데 그건 남자랑 결혼하는 것만 선택지로 생각해서 그랫나봐~ 지금 여자친구랑 만나는 게 너무 좋아서 결혼하고 싶단 생각이 마구 들어.🥺🥺남자친구가 좋긴 한데 그래서 연애도 하는거구 근데 남자친구는 미래에 결혼까지도 생각하고 있는 것 같은데 난 그러고 싶지가 않아 결혼은 안 하고 싶거든..계속 만나는게 맞을ㄹ까?결혼 상대로는 아닌거 같아서 헤어지고싶은데 못헤어지겠어요 현남친을 20대 초에 만나서 현재 2년 가까이 연애중이에요 아직 남친 많이 좋아하는데도 결혼까지 갈 상대는 아니란 생각이 들어서 그런지 헤어지고싶어요 장점은 정말 많은 사람이에요 순하고 모진 말 못하고, 그렇다고 너무 바보같이 굴지도 않고, 긍정적인. 항상 먼저 미안하다고 사과하고 이해심도 넓고, 배려 잘해주는... 또 순해서 둔할거같지만 눈치는 빠른 스타일이에요 같이 있으면 재밌고 행복하고 사람을 너무나도 편안하게 해줄 수 있는... 그런 사람이에요 그래서 ‘아 이사람은 다른 여자 누굴 만나도 자기가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정말 잘하겠다’ 싶은 사람 반대로 ‘내가 이사람 만큼 나한테 잘 해주는 사람 또 만날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이 들게끔 저한테 최선을 다하는 사람이에요 근데 제가 결혼까지는 아닌 것 같다고 생각하는 이유는요 우선 비전이 없어요 목표도 크게 없고.. 저는 배움의 의지가 가득한 사람, 목표의식이 뚜렷한 사람이 멋있거든요 저 스스로도 이걸 중요하게 여기고요. 저는 하루라도 뭔가 성취감 있는, 자기계발적인 일을 하지 않으면 그날 저녁에 바로 자괴감이 밀려와요. 근데 남친은 인생의 목표가 그리 성대한(?) 사람이 아니에요. 자기는 행복한 가정을 꾸리는게 삶의 목표래요. (저도 공감해요 이부분은 정말 좋았어요...) 그리고 저는 사랑도 중요한데 결혼에 있어서는 돈도 정말 중요하다고 생각하거든요? 근데 솔직히 말해서 남친집은 돈이 많지는 않아보여요.. 그래도 저희집은 살짝 여유가 있거든요 이렇게 돈 얘기를 써놓으면 너무 속물같아보이겠지만 자꾸 속으로 이런 생각을 하게되네요... ‘나랑 집안이 비슷하거나 우리집보다 잘사는 집안이었으면 좋겠다’ 같은 생각이요. 근데 이런거 다 제 욕심이라는것도 알아요 저도 그렇게 잘난 사람이 아니니까요... 또 제 맘에 딱 드는 완벽한 사람을 만나 결혼할 수 없다는것도 알아요... 근데 현재로썬 “지금 만나고 있는 남친과 결혼은 하지 않을거다” 라는 마인드가 이 연애를 망쳐가고있는거 같아요. 이 마인드 때문에 남친한테 최선을 다하지 않는거같구요. 그렇다고 헤어지자니 아직 너무 좋아하고 정 들어서, 헤어지기 싫어요... 저랑 비슷한 경험을 하신분 계실까요..? 전 어떤 선택을 하는 게 좋을까요? 익명의 힘을 빌려 깊은 속내 끄집어내봤어요...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