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3.03.17

전두환 손자 폭로 처음엔 왜 그러는 걸까 싶었는데 인터뷰 보니까 이해 되네... 그리고 말한 거 대부분 사실인 것 같더라고. 특히 비자금 페이퍼컴퍼니는 이미 전부터 의혹이 있었대. 그 와중에 전두환쪽 가족들은 뻔뻔하게 부정하고 뭐랬지 '다시 할미품으로 돌아와'? 이러는 게 너무 웃겼어 참 한결같네 ㅋㅋ

아무리 그래도 저걸 폭로하는 용기가 진짜 대단한 것 같아. 그냥 살아갈 수도 있을텐데...

3
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ㅋㅋㅋㅋㅋㅋㅋㅋㅋ어어 언론이 그렇게 쓴건짘ㅋㅋ 할미품으로 돌아와!

    2023.03.18좋아요0

연관 게시글

전두환 손자 전우원씨 인스타 본 사람?난 전두환 너희는?? 서로 좋아해 보고 싶어 말하고 뭐해? 하면 니 생각 이러는 썸남이 있는데 (나 혼자 그러는 걸수도ㅠ) 답장이 넘 느려 빠르게 답장이 올 때도 있는데 대부분 30분-1시간이 기본인 것 같아 ISFP이고 유튜브나 게임 넷플 그런 거 좋아하더라 ㅋㅋㅋㅋㅋ 나도 그런 거 하고 놀면 답장이 느려질 때가 많아서 걍 이해해야 하나 싶기도 하궁... 나는 눈치를 많이 봐 상대한테 왜 이러는 거야? 물어보는 것도 힘들어하구ㅠ 그래도 사귀기 전에 (썸맞겟지ㅠ) 물어보고 제대로 알고 내가 이해할 수 있어야 하는 거 맞겠징이게 맞나.. 지금까지 관계 6번정도 했는데 5번은 다 콘돔 착용하고 했고 6번째에 콘돔 없이 잠깐 했었어 처음에 사정하기 전이랑 한번 사정하고 나서 씻고 한 번 그거 제외하고는 다 콘돔 착용했어 근데 콘돔 없이 하는게 너무 좋았는지 정관수술 생각하는 것 같아 나는 그 수술이 영구적인 건줄 알았는데 나중에 풀수도 있다고 하더라고 그래도 만약에 다시 풀고싶어도 혹시 부작용 생기면 아예 안풀려서 평생 불임일 수도 있다던데 뜯어 말려야겠지 남자친구랑 하는 거 너무 좋구 수술하면 피임 걱정도 없을 것 같아서 처음엔 좋을 것 같았는데 생각할 수록 위험부담이 많을 것 같아.. 진짜 부작용이 나타난다 해도 그냥 아쉬운 거지 이러는데… 진짜 한다고 해도 말리는 게 나중을 위해서 좋은 선택이겠지? 내 상황이라면 다들 어떻게 할 거야? 남친이 양다리였어.. 자기들 나 어떡해 한 달 사귄 외국인 남친이 알고 보니 중국인 여자친구가 있더라. 진짜 그동안 나한테 한 말이 사실인 게 아무것도 없고 마지막까지 거짓말만 늘어놓더라 서운한 거 얘기하면 다 내 문제라고 그러고 가스라이팅 당하다가 헤어지자고 했더니 죽도록 붙잡더니 전여친이라고 알고 있던 여자애 인스타를 내가 알고 있었는데 하도 불안해서 계속 확인 했었거든 근데 걔가 나 붙잡는 동안 그 여자애 인스타가 새로 올라와서 봤더니 둘이 찍은 사진이더라고 미친 자식 묻고 싶지도 않아서 꺼지라고 했더니 영통 와서 하는 말이 내가 헤어지자고 한 후에 다시 합친 거래 그러면서 그 여자애한테 혹시라도 연락하지 말라고 하더라 또라이 자식이 애초에 연애 생각 없다는 나 붙잡고 사귀자고 해놓고 나중에 다 알고 보니까 걔랑은 5월부터 사귀고 있었대 한국 오기 전에 중국에서부터 나랑 처음 만난 날에 마지막 연애가 언제냐고 물었을 때 1년 전이라고 하더니 중국인 전여친한테 데이트폭력 당했었다고 중국인들은 자국 정부에서 세뇌 당한 것 같은 게 진짜 혐오스럽다고 욕하더니 진짜 아무것도 사실인 게 없어.. 첫날 저렇게 말한 것도 어제 따지니까 1년 전에 중국에서 만난 거래 올해 처음 중국 가본 거라고 나한테 말했던 것도 기억도 못하더라 머저리가 걔한테 있는 좋은 감정은 이미 다 탈탈 털렸고 그냥 지난 한 달을 다 머릿속에서 지우고 싶은데 진짜 너무 억울해서 잠도 안 와.. 결국 오늘 아침에 토까지 하고 아직도 속이 역겨워 걔가 거짓말한 거 믿고 내가 걔한테 의심한 거 미안하다고 사과한 거 생각하면 치가 떨려 아무도 못 믿겠어 다 의심하게 되고 지금 내가 아는 것도 다 아는 것까진 안 바라도 지금 가진 정보도 정확한 건지 모르겠어 시간이 약인 건 알지만 지금 너무 힘들어서 자기들한테라도 털어놔..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