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다가오는 마카롱2021.10.31

자기들!! 나 오늘 생일이야~~!!
울 엄마는 저번주 목욜부터 친구분들이랑 제주도 여행가셨다가 오늘 밤에야 집에 오실거야ㅋㅋㅋ
아빠는 뭐..이런거 잘 표현 못하고 무뚝뚝하신 분이라 원래도 아무 말 안하시니까 패스!
나는 엄마 제주도 가는 날부터 하필이면 편도선염에 걸려서 목 아파서 골골골..
남자친구는 다리 다쳐서 깁스하고 방콕중이고.
나이가 이제 35개라 생일에 뭐 미역국 못 먹고 생일 축하 못 받고 이거에는 무덤덤하고 아무렇지도 않아. 그래서 엄마 제주도도 양 손 흔들며 보내드리고 맛난 거 많이 먹고 실컷 놀다 오라고 궁디팡팡 해드렸단 말야???
근데 화가 나는 건 나 자신에게야ㅠ 왜 하필 편도선염이 와가지고!!!! 생일날 나 자신에게 맛있는 것도 못 먹이냐고ㅠㅠㅠ 다른 건 다 상관없고 괜찮은데 맛있는 거 못 먹는 거! 그거 하나 딱 짜증나고 화가 나ㅠㅠ 맛있는거 먹고 싶다아아아
그냥 생일인데 며칠째 스프만 먹는게 서러워져서 자기들에게 할미가 응석부려봤어ㅠㅠ

6
14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생일축하해 자기야!! ㅠㅠㅠ 속상하겠다. 그래도 자기가 소중한 건 변하지 않아~~~~~~~

    2021.11.01좋아요1
    • user thumbnale
      다가오는 마카롱글쓴이

      고마워 자기야!!😆

      2021.11.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맵고 짜고 맛있는 거 잔뜩 먹는 생일은 아니지만 ㅋㅋ ㅠㅠㅠ 뜨끈한 스프라도 ㅠㅠ 생일 완전 축하해~!! ㅋㅋ 포근하게 침대에 싸매고 티비보쟈

    2021.11.01좋아요1
    • user thumbnale
      다가오는 마카롱글쓴이

      고마워어~~! 얼른 나아서 맵고 짜고 다 먹을테야!!!

      2021.11.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사랑스런 이야기

    생일 축하해 자기야 !!! ♥️♥️♥️♥️♥️

    2021.11.01좋아요1
    • user thumbnale
      다가오는 마카롱글쓴이

      축하해줘서 고마워 자기야~~!!😄

      2021.11.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생일 축하해 자기야! 맛있는 것 못 먹어서 넘 서럽겠다ㅠㅠ 그래도 오늘 행복한 하루 보내!

    2021.11.01좋아요1
    • user thumbnale
      다가오는 마카롱글쓴이

      고마워 고마워😁 맛난거 못 먹어도 오늘 하루도 힘내서 으쌰으쌰했엉!!

      2021.11.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4

    사랑스런 자기야 생일 축하해 💙💙💙

    2021.11.01좋아요1
    • user thumbnale
      다가오는 마카롱글쓴이

      고마워어~~😆

      2021.11.01좋아요0
  • user thumbnale
    넉넉한 명왕성

    힝 속상하겠다 자기야ㅠㅠ 그치만 생일 너무너무 축하해 ♥️♥️♥️♥️ 낫자마자 꼭 맛난거 먹쟝!!♥️♥️♥️♥️

    2021.11.01좋아요1
    • user thumbnale
      다가오는 마카롱글쓴이

      고마워 자기야~ 목 나으면 제일 좋아하는 치킨부터 시켜서 뇸뇸 할꺼야!!!😁

      2021.11.01좋아요0
  • user thumbnale
    포동포동 숫자들

    생일축하해 !!!!원래 좋은날 아프고 그런건 다 액땜이라고 누가그러더라 좋은일이 생기려고 그러는걸거야 !!!

    2021.11.01좋아요1
    • user thumbnale
      다가오는 마카롱글쓴이

      자기야 고마워!! 앞으로 좋은일 생기려고 생일날 액땜한거라고 생각해야겠당!!!👍

      2021.11.02좋아요0

연관 게시글

자기들 골라봐 ! 애인이 친구들이랑 제주도 여행을 갔어 근데 여행 중에 자기들 생일이 낀거야 그래서 애인이 자기들 생일이라고 보러 다시 돌아왔어 그럼 자기들은 뭐라고 대답할래 ? ?사귄지 두달정도 됐는데 2주후에 남자친구 생일이야! 사귄지 얼마 안된것도 있고 서른이 되니까 뭘 줘야하는지도 고민이야ㅠㅠ 아직 그렇게 오래된 건 아니라 가격은 20-30정도로 생각하고 있는데 뭐가 좋을까? 어쩌다 생일 얘기가 나왔었는데 자기는 어릴때부터 생일에 크게 의미를 두지않았었다고, 파티나 이런거 안해봤고 그냥 집에서 초불고 미역국먹는게 전부여서 뭐 크게 파티하고 이러는건 솔직히 이해가 안간다고 하더라구.. 그래서 그냥 조촐하게 작은 케이크랑 편지, 선물하나 하려고 하는데.. 어떤 선물을 주는게 무난할 지 모르겠어ㅠㅠ 며칠 뒤면 내 생일인데 남친이 자기 지금 거지라고 돈 없다면서 큰 건 못 해준다고 했어 근데 선물을 준비해주려는 마음이 중요한거지 선물의 크기나 가격은 중요하지 않다 했어 근데 문제는 돈 없다 해놓고 친구들이랑은 놀아 피시방,당구장,노래방 가고 술도 먹으면서 놀아 돈 너무 없어서 단기알바 가려고 했는데 부모님한테 말하니까 돈을 좀 주셨대 그런데 그 돈은 다 친구들이랑 노는데 쓰나? 계속 돈이 없대 오늘도 술약속있고 월요일에도 술약속 있어(내생일은 화요일이야) 오늘 술약속은 군대 간 친구 휴가 나와서 술 먹는거고 월요일 술약속은 자기가 진짜 친한친구들이 2주뒤에 군대 가서 술 먹는거래 근데 진짜 친하다는 친구들이랑 저번주랑 저저번주에도 술 마시면서 놀았어… 아무튼 나보고 생일에 밖에서 맛있는 거 먹을거면 케이크는 못 해주는 대신 생일선물의 질이 올라갈거고 텔에서 있을거면 케이크는 해줄 수 있는데 생일선물의 질이 낮아질거래 … 요즘 도시락케이크 비싸봤자 이만원이고 보통 만오천원 아냐? 근데 이거 하나 못 해주나…? 그리고 우리 집에서 생일 잘 안 챙겨주는 것도 알아 근데도 이래.. 그냥 친구들이랑 조금만 덜 놀면 케이크 준비할 돈 있는 거 아닌가…? 추가로 남친은 학교 앞에서 친구들이랑 놀고있고 난 예체능전공이라 곧 있음 실기라서 항상 수업 다 끝나도 밤 늦게까지 연습하는데 이 날따라 머리가 너무 아파서 집 일찍 가려는데 같이가고싶다 했을 때도 얘네 2주뒤면 군대가니까 오늘은 현실적으로 친구들이랑 계속 놀아야될 거 같긴 해 근데 내가 친구들이랑 계속 놀아서 못 만나는 거 서운하면 같이 가자고 하더라 그 날 이미 4시간이나 논 상태였어… 요즘 바빠서 잘 만나지도 못 하고 아프니까 더 같이 있고싶어서 집 가는 방향이 같으니까 같이 가고싶다 한 거였거든.. 근데 갑자기 너무 화나서 내가 너 옆에 있는 걸 너무 당연하게 생각하지말라했더니 왜 그렇게 말하냐고 너 나랑 헤어질 생각이냐고 완전 노발대발 장난 아녔어…. 헤어지자는 말 한 마디면 관계가 끝나는 거 아닌가? 근데 너무 당연하다는듯이 친구들은 군대가면 못 보는데 우린 맨날 볼 수 있잖아~ 하더라 우울한데 털어놔도 될까?ㅠㅠ 오늘 우리아빠 생신이거든. 불효녀인가 싶지만 저번주 주말에 기억이 났어 그래서 며칠내내 계속 고민하다가 어제 엄마한테 안부차 전화를 했지. 잘 지내시는지도 궁금하고 아빠한테 필요한게 뭐가 있을지 한번 찔러보려고 했는데 엄마도 모르겠다고 하시더라구 아빠한테 물어보면 분명 필요한거 없다고 하시니깐 뭘 드려야할지 모르겠다고 엄마한테 그랬더니 그냥 축하드린다고 인사만하고 넘기라고 하셨어. 잘 새겨듣고 그래도 딸래미인데 조금 찜찜하긴 했쥐 그러다가 아침에 일어나서 유튜브를 보다가 이거다...!!! 싶어서 얼른 결제하고 아빠한테 전화해서 축하드린다고 말씀드리고 엄마한테도 전화를 했었어. 엄마 나 아빠 생신선물 드디어 골라서 방금 결제해서 내일이나 모레쯤 갈꺼야~ 이랬거든 근데 다짜고짜,, 너 그거 잘못된 행동인거 알지? 원래 선물은 생일 전날에 줘야하는거야. 이렇게 말씀을 하시는거야.. 아빠랑 전화할때도 아빠가 장난반 진심반으로 오늘이 생일인데 왜 생일 뒤에 오냐고 그래서 죄송하다고 하긴했는데 분명 난 엄마한테도 뭘 드려야할지 모르겠다 이런식으로 고민을 털어놓곤 했는데 엄마한테 말하자마자 .. 그렇게 나오시니까 갑자기 속상한거야ㅠㅠ 내가 내 돈 써놓고 칭찬을 바란건 아니지만 그래도.. 잘했네 고맙다 이런말 정돈 해줄수도 있잖아,, 내가 잘못한건 맞지만 좋은말 뒤에 잔소리를 해도 되는거자나,, 뭔가 서운하다고 해야하나ㅠㅠ 굉장히 마음이 복잡한데 표현을 못하겠다ㅠㅠㅠㅠㅠㅠ자기들아 나 담주 생일이라 당일날에 남친 만나기로 했는데 상황이 너무 짜증나.. 남친이 미국에서 오는 친구가 있는데 전에 같이 회사다니고 운동했던 모임있거든 하필 내 생일날 시간이 될 거같다고 그 때 모이자고 했나봐 그 친구는 짧게 들어왔다가 나가는거라 일정이 빡빡하대 근데 나랑 이미 내 생일날에 보자구 했잖아 근데 나한테 미리 양해 구한 것도 아니고 남친 반응이 저래서 나는 너무 서운하고 짜증나거든? 사실 내가 무리해서 8일이나 10일에 만나도 되긴 하는데 괘씸해서 싫어 근데 9일(내 생일)에 모임 잠깐 보내줘야 할 거 같단 말이야 그래도 나도 몇번은 들었던 친구라 남친이 친구 못 보고 가는건 나도 맘이 불편하거든.. 진짜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어 하 진짜 짜증나는 상황이야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