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3.03.28

요즘 막 . . .
하고... 싶... 다 ... .
남친이랑 딱 삽입만 해봤는데 (처음이라 아프기도 하고 불편해서 못 움직여봄)
남친 생각날 때마다 하고 싶어요 ㅡㅡ
ㅡㅡㅡㅡㅡㅡㅡㅡ으ㅡㅇㅇㅇㅇ아ㅏㅏ
아니 ㅡㅡ ;;;;; ㅋㅋㅋㅋㅋㅋ ㅠㅠㅠㅠ
나만 너무 그런 생각 하는 것같고 ㅡㅡㅠㅠㅠㅠ
나 혹시 왕변태?ㅠ

1
9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괜찬아 나두 하고싶은거 들켜서 하고왔는걸! 더욱 부벼서 쟁취하자

    2023.03.28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4

      멀ㅋㅋㅋㅋㅋㅋ부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미챠

      2023.03.28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땐스~~~

      2023.03.28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부벼서 쟁츀ㅋㅋㅋㅋㅋㅋㅋㅋ 오켘ㅋㅋㅋㅋㅋㅋ 그냥 대놓고 쟁취 가보자고

      2023.03.28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우리 모두 변태~

    2023.03.28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즐쉑..!

      2023.03.28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난 하루가 멀다하고 꼬식이 잡고 안놔줘ㅋㅋㅋ

    2023.03.28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ㅋㅋㅋㅋㅋ아쒸 나 딘짜 맨날 몸 더듬더듬해 ㅋㅋㅋㅋㅋㅋ ㅠㅠㅠㅠㅠ 남친이 이상하게 볼까

      2023.03.28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뭔가 필요한가..? 라는 생각은 들 거 같앜ㅋㅋㅋㅋㅋ 그치만 괜찮아 남친이잖아 뭐😏

      2023.03.29좋아요0

연관 게시글

겨울 지나기 전에 내가 꼭 먹어야 하는 제철음식 List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1. 대방어회: 약 6~7만 2. 참숭어회: 약 4만 3. 돌돔/감성돔회: 약 6~8만 4. 참치회: 약 5만 5. 홍가리비찜: 약 2.5만 6. 굴보쌈: 약 4만 7. 석화찜(굴찜): 약 2.5만 8. 과메기: 약 3만 9. 광어,우럭회: 약 3만 총합 36~39만원 열심히 일해야지!! ㅋㅋㅋㅋ엄마랑이 너무 힘들어 엄마한테 울면서 엄마 제발 나 좀 사랑해달라고 울면서 빈 적 있는데 사랑 그딴게 밥먹여주냐, 같은 반응이 되돌아왔었고 그날 존나 싸우면서 뒤지게 맞음... (그 이전에도 안 맞았던거는 아니지만...ㅎ) 그러다가 내가 이제 엄마보다 힘이 좀 더 세지게됐어... 나는 그래도 엄마니까... 라는 생각을 해왔었는데 어느날... 엄마는 그날도 나를 힘으로 제압하고 때리려고 하길래 내가 걍 손쉽게 머리채잡고 밀고 엄마를 던졌어ㅡㅡ... (이제 내가 엄마보다 힘 더 세니까) 그래서 너만 욕하고 때릴줄 아냐, 내가 이제 힘은 더 쎈데 자꾸 그딴식으로만 굴면 니 말년에 노후가 재미없을거다 라는 식으로 말했어 그 뒤로 처맞지는 않는다.......... 엄빠가 나 때리지도 않고... 오늘따라 그 일이 마음에 맺힌다...........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자기만의방에 올라온 글, 함께 읽어요! "삼십대 중반에 접어든 직장인 여성이야 나는 엄마와의 관계가 너무 힘들어 특히 몇 해..." https://arooo-app.sng.link/Awd23/uo6m/r_af3080e347자기만의방에 올라온 글, 함께 읽어요! "엄마랑이 너무 힘들어 엄마한테 울면서 엄마 제발 나 좀 사랑해달라고 울면서 빈 적 있는데..." https://arooo-app.sng.link/Awd23/0e2ie/r_277d9b3e9e 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ㅡ 윗글 쓴 익명 자기인데 응원부탁해도 되?? 엄마한테 얘기해봤자 "나(=엄마) 힘들어, 너 귀찮아, 따지지마" 라고 얘기할 걸 이미 알아... 아니 근데 세상 천지에 딸을 귀찮아하는 엄마가 있어?? 나한테 정이 없으면 그럴수도 있지만 밖에 나가서는 세상 그렇게 천사같은 엄마인 척을 해............ 너무 소름 돋아..... 오늘따라 엄마가 너무 싫어서 자살사고 말리고 너무 힘들어ㅠ 앞뒤 없이 글써서 미안... 응원 좀 부탁해......... 너무 미안해............. 와 나 넘 행복하다 요새 일집일집 피곤에 찌들고ㅠㅠ 어릴때부터 오래 알아온 친구들과는 점점 대화가 어딘가 어긋나고 툭 터놓고 대화할 공간이 필요했거든 인스타 보구 우연히 들어왔는데 여기가 딱 누울자리인것같다,,, 이런 공간 만들어주셔서 감사해요🙏🏽 ㅡㅡㅡㅡㅡㅡㅡ 내 첫 대화주제는!! 다들 스트레스 풀때 뭘로 푸는지? 새로운 취미 거리 있으면 공유해보자 ,, 나는 요새 롱보드 타기 시작함!마흔이 다돼가는데 친구 사귀는 방법을 모르겠어-_-... 내가 봐도 나는 병신같아ㅠㅠ... ㅡㅡㅡㅡㅡㅡㅡㅡ 각설하고 상황 말해주자면 나는 지방(a지역)에서 수도권(b지역)으로 올라와서 취직을 했어 b지역에는 나 아는 사람 하나도 없고 당연히 친구도 없고... 일집일집만 하기엔 심심하니까 동갑끼리 있는 단톡방(오픈채팅방ㅋㅋ)에 들어갔어 그랬는데 여기 단톡에 있는 친구들이 꽤 괜찮은 친구들도 많고 친해지고 싶은 친구도 있어...! 대표적으로 방장(여자)인데 취미나 취향이나 비슷할거같고 친해지면 재밌고 좋을거같거든 그리고 혹시 방이 뿌서지거나 망가지게 되도 얘랑 친해지면 새로 단톡 방을 파도 나를 제외(?)하거나 하지는 않을거란 약간의 계산도 있긴 하거든... 아무튼 근데 이 친구가 요즘 연애하면서 완전 깨볶는 중이란 말이야... 그리고 사실은 집이나 직장도 멀어서 자주 보거나 하지도 못하는...ㅜㅠ 근데 나는 얘랑 친해지고 싶엉... 자주봐야 친해질거같은데 어떻게 꼬시는게 조을까ㅠ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