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2.10.20

요즘 너무너무 게을러

언제부턴가 해야할 것들을 가끔 가다 하나씩 안해버리고 나한테 자꾸 관대해져서 아주아주 한심해

익명이지만 그래도 한번 다른 사람들한테 말하고 나면 조금이라도 동기부여가 될 것 같아서
이 글 올리자마자! 폰 내리구! 공부를 할거야!!

하하

9
3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오 나인 줄... 자기 파이팅!

    2022.10.20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파이팅!!!

    2022.10.2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한소희가 어디 나와서 그러더라구. ‘지금 열심히 안 살아도 괜찬찮아. 나중에 고통받는 건 미래의 너야^^‘ 무섭..

    2022.10.20좋아요3

연관 게시글

공황장애 우울증 불안장애 앓고있는 자기들 있을까? 난 24살이야 가지고 있는 자격증도 없고 취업은 어려울 것 같아서 알바라도 다시 해보려는데 내 주변 애들은 하나 둘씩 취업하고.. 뒤처진 것 같은 느낌이 자꾸 들어서 힘들다 뭐하나 성실하게 꾸준히 해본 적도 없고 무기력하고 열심히 살아갈 의지가 없는데 잘 살 수 있을까? 내가 너무 게을러서 한심해너무 속상해서 이곳에서라도 글을 적어봐.. 약 두달 간 아주아주 작은 새끼고양이를 구조하게 되어서 키우다가 나한테 알러지가 생긴 것 같아서 입양을 보냈어 내가 그동안 정말 많이 사랑했고 아꼈고 새벽마다 잠을 깨우고 놀아달라고 나를 물다 피가 나도 침구류에 하루에 한 번 배변실수를 해도 너무 사랑스럽고 예쁘기만 했는데 코로 냄새를 맡기 힘들어지고 편도가 붓고 눈이 붓기 시작해서 힘들게 결정을 내리고 입양을 보냈어 근데 너무너무 보고싶어서 다시 데려오고 싶어.. 거기 입양간 집 고양이랑 한 달 차이인데 마주치자마자 하악질하고 스트레스를 받는 것 같더라고 그래서 지금 작은 방에 격리중인가 봐 뛰어놀고 집 구경하는 걸 좋아하는 아이인데 나가지도 못 하고 그 작은 방에 있을 거라는 생각하면 너무 속상하고 무엇보다 내가 버리고 간 거라고 생각하거나 내가 오기를 기다릴 수도 있다는 생각이 들어서 미칠 것 같고 마음이 아파 지금 12시간 내내 울고 있는 중인데 솔직히 못되게 생각해서 그 고양이랑 합사가 잘 안 되어서 다시 나한테 와준다면 내가 약을 평생 먹더라도 행복하게 해줄 수 있을 것 같다.... 아가가 없으니까 당장이라도 죽을 것 처럼 공허하고 힘들어 고양이 관련 카페에는 글을 적으면 바로 어떤 고양이인 지 알아볼 것 같아서 이곳에서라도 적어봐 미안해마음이 안정되었다 싶어서 새로운 사람을 만나고 썸을 타기 시작했는데 시작하자마자 바로 마음이 불안정해지고 상처 받지 않으려고 나한테 조금이라도 애정이 떨어졌다 싶으면 벽치면서 관계를 잠재적으로 망쳐버릴 말들을 하는 것 같아. 그리고 끊임없이 상대방이 나한테 맞는 사람인지 아닌지 의심하면서도 애정을 원해서 계속 만나자고는 하고.. 어쩌면 좋지하 난 연애만 하면 감정소모가 왤케 심하지? 나 진짜 너무너무너무너무 예민한 것 같아ㅜㅜ 나도 곰같은 성격이고싶다 말 하나하나에 의미부여하고 조금이라도 달라진거에 예민한거 어떻게 고치지????ㅠㅠㅠㅠ 이거 고친 자기들 있어?나 재수생인데 공부 동기부여좀 해줄사람 시작하기가 너무 힘든데 찾아보면 다 안하면 인생망할듯한 말들이라 너무무서워서 다정한 동기부여 해줈 사람 …나너무힘들어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