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4.04.01

여친한테 만우절 장난친 후기 가져왔다!!

여친은 연하고 둘이 평소에는 난 여친을 자기 아님 와기 이렇게 부르고 여친도 날 밖에서나 언니라고 하고 둘만 있을때는 자기라고 부름

암튼 처음 만났을때는 그냥 자기자기 이럼서 아무렇지 않게 평소랑 똑같이 부르다가 여친 집 들어가서 시간 좀 보내고 점심 먹고 나서 난 소파에 가만히 앉아있고 여친은 소파에 등 기대고 바닥에 앉아서 폰으로 유튜브 보면서 헤헤 웃고 있더라고 그래서 아 지금 딱 해봐야겠다 싶길래 진짜 @@@ 이렇게 이름 세글자만 불렀더니 일단 무의식적으로 바로 쳐다보더라고 그러더니 뭔가 요상했나봐 한 2초 가만히 있더니 어어..?? 어??? 이러면서 당황하는거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실 이때 진짜 위험했다... 진짜 귀여워서 그냥 장난이라고 말하고 뽀갈할뻔함..... 하지만 참음....) 그래서 다시 한번 더 이름 세글자로 불렀지 그러니까 폰 내려놓고 나 올려다보면서 어..언니 왜 그렇게 불러... 왜 뭔데.. 이렇게 말하면서 눈이 도록도록 굴러가는게 다 보이고 무슨 생각하는지 다 알겠는거야ㅋㅋㅋㅋㅋㅋㅋ 여기서 더 했다가는 분위기도 심각해질것 같고 일단 더 할 맘도 싹 사라짐.. 걍 진짜 올려다 볼 때부터 그냥 넘 귀엽고 강아지같고 사랑스럽고 그래서 그냥 웃으면서 만우절이라서 장난치고 싶었다고 그래서 그런거라고하니까 그재서야 웃음기 되찾더니 아 뭐야!! 이럼서 내 다리 위로 냅다 올라와서 나 껴안고 진짜 너무하다고 그러지 말라고 쫑알쫑알거렸어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것마저도 귀여워서 응응 미안해미안해 이러고 뽀뽀 움뫔마 왕창 해주다가 그것도 하게됐고..
놀려서 그런가 오늘 좀 하드하게 하더라ㅡㅡ 언니한테 이래도 되는감?! 아주 웃겨 증말루...
암튼 그런 일이 있었다~~ 만우절 짱이였다!

3
1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좋겠다 .

    2024.04.01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아주 좋았어..

      2024.04.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저런 반응이면 매일 흥분되고 설렌 나날들만 있겠다..예쁘게 사겨..🥹

      2024.04.01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아하잇.. 고마버~

      2024.04.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귀엽다. 하, 사랑스러워.

    2024.04.01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여친의 반응이 아주 맛도리.. 중간중간 내가 넘 위험했어....

      2024.04.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후… 귀엽고 부럽다 ㅎㅎ

    2024.04.01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만우절 재미있는거였다... 이거 하루만 더 하자.....

      2024.04.01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4

    넘 기엽다ㅜㅜㅠ

    2024.04.02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내 여친이라지만 진짜 객관적으로 봐도 넘 귀여운 것 같아....

      2024.04.02좋아요0

연관 게시글

이제 14일째인 풋내기 커플인데...! 둘다 모쏠이고 처음 연애하는거거든 모든게 서로에게 처음이라 그런지 어색하고 귀엽고 풋풋하더라고ㅎㅎ 참고로 얘가 먼저 나한테 호감 있었고 고백은 3번 만난 후에 숙소에서 얘가 끌어 안으면서 고백하더라고ㅎㅎ "OO아 너한테 호감이 있는데 너는 어떻게 생각해?" 하더라고 그래서 내가 "내가 어떻게 했으면 좋겠어?" 했더니 얘가 "나랑 같은 마음이면 좋겠다" 하더라고ㅎㅎ 그래서 내가 "내가 너한테 호감이 없다면 안 왔겠지?" 했더니 얘가 이때다 싶었는지 "OO아 나랑 사귈래?" 하더라. 그래서 "응 좋아" 했더니 "오늘부터 1일이네 ㅎㅎ"하면서 엄청 부끄러워 하며 좋아더라ㅎ 심장 소리도 엄청 크고 너무 좋아하는게 눈에 보여서 귀엽더라ㅎㅎ 그 후에는 서로 마음 확인해서 그냥 꽉 껴안고 있었어. 옆으로 껴 안고 있다보니 내 입술이 얘 목에 닿는거야? 그래서 난 아무생각 없이 있었는데 얘는 내 숨이 좀 느껴지는지 움찔거리는거야ㅋㅋㅋㅋㅋ 모습이 귀여워서 입술로 문질거렸더니 간지럽다고 하지말라고 하더라고ㅋㅋㅋㅋㅋ 근데 이러면 더 하고 싶어지는거 알지?! 혀로 핥짝거리다가 그대로 목 뽀뽀도 하고 약간의 뱀파이어 본능이 나오더라고 그래서 깨물에 잘근거리기도 하고 키스마크도 조금 남겼더니 얘가 못 참겠는지 갑자기 내 위로 올라타더라고?! 그리고는 못 참겠으니까 하지 말라더라 ㅋㅋㅋㅋㅋㅋ 너무 놀래서 알겠다고 했지ㅎㅎ 그래서 다시 꼭 안고 누워 있었는데 얘가 갑자기 귀엽게 애교 부리면서 "여기 뽀뽀해줘" 말하며 입술에 뽀뽀해 달라고 해서 조금 튕기다가 해줬거든ㅎㅎ 첫 키스인데 평소에 상상도 하고 웹툰과 드라마와 영화로 학습을 해서 그런지 나한테 잘한다고 연애 해본거 아니냐고 하더라ㅋㅋㅋㅋ 서로 첫 키스하면서 분위기가 뜨거워지더니 얘가 옷을 벗고 화난 복근을 보여주더라고 진짜 이때 코피 터질뻔 했잖아 (〃°o°〃)♥ 얘가 "그냥 하면 안돼?"라고 하길래 우리 너무 빠른거 같다고 하니까 어짜피 100일 뒤에 하든 더 빨리 하든 상관없다는거야ㅋㅋㅋㅋ 그래서 내가 "ㅋㄷ 없잖아" 하니까 얘가 "지금 사올까?" 하더라고 그래서 난 장난으로 "맘대로 해" 했더니 옷 호다닥 입고 2분만에 사왔더라고ㅋㅋㅋㅋㅋㅋ 그 후에 다시 벗고 ㅋㄷ을 뜯더니 첨 쓰니까 어떻게 하는지 보고 있더라고 그래서 씌우고 하는데.... 고백한지 20분만에 거사를 치뤘거든(?) 거의 고속도로 급이라 나도 이게 맞나 싶더라고ㅋㅋㅋㅋㅋㅋㅋ 와.... 처음인데다가 얘가 많이 커서 진심으로 거기 터지는줄 알았어;; 진짜 길이도 바나나보다 길고 두께는 내 손목만하더라고?!! (참고로 내 몸무게 40킬로임) 너무 아프고 딱딱하고 그래서 조금 놀라고 둘다 아직 미숙하니까 한 2시간은 한 것 같아ㅎㄷㄷ 처음이라 다 들어가지도 않고 강하게 한게 아니라서 얘가 만족을 못했는지 못 쌌더라🥺 그렇게 헤어지고 이틀 뒤에 만났는데 그때는 좀 나아져서 다 넣고 다양한 자세로 하면서 "사랑해, 사랑스러워, 예뻐, 좋아" 이런 달달한 말 해주는데 이런 행위(?)가 이렇게 좋은지 첨 알았잖아🙈 얘 만나기 전에는 혼전순결로 플라토닉 러브만 하려고 했는데 연애하면서 내가 이렇게 성욕이 많은지 처음 알았어🤭 알바 끝나고 일주일에 많은면 3~4번 만나거든 총 횟수로 치면 한 12번 정도는 만난 것 같은데 딱 하루 빼고 만나면 그 행위를 하는 거 같아🙈 원래 초창기에는 이렇게 서로를 탐내고 하는거야?? 진짜 다양한 체위도 해보고 서로 좋아하는게 느껴져서 행복하긴 한데 너무 자주 하는 것 같아서 타락한거 마냥 조금 현타와(づ_-) 방금 일어났던 따끈따끈한 19썰 들고옴^^ (계속 19썰 쓸까말까 했던 쓰니임) 나는 원래 남친을 밤에 만나거든. 남친 일이 밤에 끝나고 나도 바빠서 밤에 만나는데 오늘따라 만우절이기도 하고 남친 놀려주고 싶어서 노팬티 노브라에 셔츠원피스 입고 위에 점퍼 하나 걸치고 만났어 집 앞에서 남친 만나서 차 타고 가는데 나보고 왜이렇게 짧은 거 입고 왔냐는 거야 그래서 내가 그냥 오늘따라 입고 싶었어~라고 했거든? 근데 갑자기 오른손이 가슴으로 들어오는 거... 셔츠원피스라서 단추만 풀면 바로 가슴이었거든.. 노브라네? 이러더니 또 손이 아래로 내려가... 노팬티인 거까지 확인하고는 창문을 내리는 거야... 손은 가슴 안에 넣은채로... 나는 막 얼굴 가리고 창문 올리려고 난리치고...ㅋㅋㅋ 그러다가 도착했어 근데 남친이 나 포옹하더니 머리에서 왜 냄새가 안 나? 너 수상하다..? 이러는 거야 ㅋㅋㅋㅋㅋ 집에서 나오기 잔에 너무 떡진 머리로 만나기는 좀 미안해서 드라이샴푸 하고 나왔는데 말해도 안 믿음ㅋㅋㅋㅋ 보지 냄새까지 맡더니 오늘 너무 깨끗하다고 수상하다는 거야 ... 다른 남자 만나고 온 거 아니냐고 오늘따라 노팬티에 평소랑 다르다고ㅋㅋㅋㅋ 그러면서 나를 침대에 던짐... 그리고 원피스 걷어젖히고 다리 벌리고 사타구니랑 골반을 핥기 시작하는 거야... 아예 코박고 핥아서 내가 머리를 떼어낼 수도 없었어... 나 그쪽이 성감대거든..ㅋㅋㅋ 막 하지 말라고 하니까 원피스 더 올려서 가슴 빨고, 귀 빨고, 막 귀에다가 대고 이 썅ㄴ아 너 누구 만나고 왔어 이런 말 하는데 억울한데 좋고 흥분되고... 그러다가 내 다리 사이에 앉아서 한 손으로는 본인 딸치고 한 손으로는 내 클리 만져주는데... 이게 얼굴이 보이니까 엄청 부끄럽단 말이야.. 눈 감고 고개 돌리니까 뺨 때리면서 눈 떠. 나 봐. 이러는데... 볼 수도 없고 안 볼 수도 없고... 그렇게 좀 풀고 바로 박는데 진심... 역대급으로 커져있는 거야... 막 박으면서 아까처럼 더티톡 ㅈㄴ 하는데 흥분돼서 물은 더 나오지.. 그러면 또 귀에다가 너 걸레야? 물 ㅈㄴ 많이 나오네 ㅆㅂㄴ이 이런 말하는데 그러면 또 흥분돼서 물 나오고... 이렇게 박다가 다리 들어서 안쪽 귀두로 긁어주는데 딱 지스팟 찾은 거야... 그래서 난 ㅈㄴ 낑낑대고 남친은 강아지야? 이러면서 더 박고... 남친 귀두가 진짜 버섯처럼 모양이 잘나와있어서 긁으면 엄청 잘 느껴지는데 계속 자극하니까 자도 미치겠고... 딱 가버리기 직전에 나 뒤집어서 뒤로 박음... 후배위가 진짜 깊게 들어오는데 배 뚫고 나오는 줄 알았어...ㅋㅋㅋ 나 눕히고 남친은 내 엉덩이 위에 앉아서 박는데 또 지스팟 눌려서 낑낑대고... 그러다가 남친이 빼고... 원래 이렇게까지 하려던 건 아니었는데... 그렇게 절정에 이르지도 않고 난 지쳐서 쓰러짐... 남친은 잠깐 볼 일이 있어서 나갔다가 12시 되기 전에 다시 들어온다 그랬는데 그 틈 타서 글 써봐... 이따 다시 돌아오면 2차전 해야돼....ㅋㅋㅋㅋㅋ 2차전도 재밌으면 또 올려볼게... 일단 난 좀 쉬어야겠어...자기들 오랜만이야...! 나 이거 쓴 쓴이인데 여친이랑 전에 헤어진 줄 알았는데 아직 여친이 있더라고...?ㅋㅋㅋㅋ여친 언급 1도 안하고 없는 척 해서 난 몰랐지...여행도 갈 사람 없어서 혼자 간다는 둥 나한테 저렇게 행동하고 말하니까 당연히 누구라도 착각하지 않았을까..싶어,,ㅎ(+그 이후로 여행 혼자 가서도 나한테 아침부터 밤 늦게 12시 넘어서 하루종일 맨날맨날 일주일동안 톡함ㅋㅋㅋ) 오늘 일하고 쉬는 시간 갖다가 자기가 담주에 어디를 놀러간대 그래서 내가 친구랑 가냐 물어봤는데 여자친구랑! 이렇게 말하는겨ㅋㅋㅋㅋㅋㅋ진짜 그냥 너무 당황해서 아무렇지 않은 척 하는데 진짜 힘들었다....ㅎ그래서 나 일부러 다같이 있는데 요즘 연말이라 힘들다 이런 얘기 하다가 좋은 사람 있냐 소개팅 받고싶다 더 일부러 그랬어ㅋㅋㅋㅋ에휴 진짜 좋은 오빠인 줄 알았는데,,그냥 친한 오빠같이 지내려고!^-^2살 연하 남친이랑 20중반에 첫경험 한 썰 지금 남자친구가 2살 연하인데 나는 20중반까지 연애를 못했어 집 안에만 틀어박혀있기도 했고 여차저차.. 아무튼! 썸타면서 매일 밤마다 전화하고 주에 한번씩 만나면서 급속도로 친해지고 가치관, 성격이 너무 잘맞아서 빨리 사귀고 싶단 생각이 컸어 모쏠 특 혼자 급해서 3번째 데이트날 내가 고백해서 사귀고 우리집에서 저녁에 잠깐 있었어 원룸이라 작아서 남친이랑 침대에 누워서 안고 얘기하다가 남친 귀가 눈에 보였어 남친 귀가 좀 특이하게 생겼거든 ㅋㅋㅋㅋ 그래서 장난치려고 살짝 입으로 깨물고 헤헤 이러고 다시 안겼는데 남친이 내 귀를 깨무는거야 그래서 내가 아 미안해 미안해!! 이러는데 무시하고 계속 깨무는데 깨무는게 점점 핥는걸로 바뀌는거야 살면서 처음으로 애무를 받아봐서 나도모르게 거의 야동에 나오는 신음소리가 나오는거야 계속 미안해.. 앗 이러면서 ㅋㅋㅋㅋ ㅠㅠㅠ 그러면서 갑자기 키스하면서 내 속옷 풀고 가슴을 막 만지는거야 와 진짜 순식간에 이뤄져서 신음소리가 계속나오고 당황스러운거여.. 그러다가 바지 밑으로 손을 넣는데 너무 당황스러운데..! 내가 성욕은 세서 해보고싶었거든 그래서 헐..! 드디어..! 나도..!! ㅋㅋㅋㅋㅋㅋ 이론 마음으로 어디서 본 건 있어서 엉덩이 들어줫거든ㅋㅋㅋㅋㅋㅋㅋㅋ 남친이 긍정 사인이라고 생각하고 막 밑에 만지더니 손가락을 넣는데 너어어어어어어무 아픈거야..! 그래서 순간 아!! 이랫더니 남친이 놀래서 쳐다보더니 아파?? 어떡하지 나 이거보다 굵은데 이러는데 그 말을 대놓고 하는것도 당황스럽고 어? 진짜 얘 할생각인가? 싶어서 더 당황스러워서 어...? 이랬는데 남친이 눈치채고 누나 혹시 처음이야? 이러는거야,, 근데 이때까지 썸타면서도 야한 얘기하고 그래서 처음인거 안들키고 싶었거든... 그래서 막 당황해하니까 되게 정색하고 눈보고 솔직하게 이러길래 응.. 처음이야 이랬는데 갑자기 표정 풀리면서 옷 입혀주고 미안해 처음인데 내가 너무 급하게 했다 이러면서 안아주는데 진짜 내가 너무 놀랫나봐 눈물이 핑 돌면서 너만 아무렇지 않고..ㅜㅜ 이러니까 나도 얼마나 긴장했는데! 심장 뛰는거 안들려? 이러는데 심장 ㄹㅇ 미친듯이 쿵쾅대는거야 그래서 좀 안고 있다가 콘돔사올까? 해서 같이 사오고.. 씻고 제대로 하는데 나 처음이라고 계속 진짜 미친듯이 애무하는데 나 소리가 계속 나오는데 너무 수치스러워서 입 막고 했단말야 그런데도 소리가 막 새어나와 ㅠㅠ 진짜 다 처음 느껴보는 감각이고 귀를 핥아도 가슴을 핥아도 다 느끼는거야 ㅠㅠ 진짜 기억 안날 정도로 좋았음... 남친이 내가 위로 올라와서 넣는게 편할거라고 해서 위에서 넣는데 너무너무너무 부끄러워서 눈 감으라고 했는데도 안들어가는거야.... 그래서 결국 안들오가져서 정상위로 했는데 들어가자마자 너무 좋운거야 하나도 안아프고 그래서 사람들이 왜 아프다한거지? 싶었는데 끝까지 넣으니까 좀 아프더라.. 자궁찔러서 근데 입구는 안아파서 계속 하는데 첫경험에 오르가즘을 느낄수도 있구나를 느꼇어... 처음에는 어..? 이거 뭐지? 하는데 점점 하면 할수록 질입구까지 액이 나오는게 느껴지고 하다보니까 윤활돼서 부드러워져서 더 좋은거야... 진짜 자위 많이 하는데도 자위랑 다르게 묵직한 오르가즘이 와서 나도 모르게 아 진짜 너무 좋아... 진짜 좋아... 이러면서 계속 했어... 진짜 최고의 섹스였음 ㅠㅠㅠ 근데 끝나고 보니까 이불에 피있더라.. 그리고 다음날 솔직히 너무 만족스러웠음에도 좀 수치스럽고 뭔가.. 모르겟어 다들 알지않아? 괜스레 우울한거 ㅠㅠ 그래서 좀 울고있었는데 남친이 프리랜서라 일하면서 이동이 잦은데 이동하면서 틈틈히 계속 전화를 해주는거야 일 특성상 하면서 폰을 못봐서 썸탈때도 저녁에만 전화했거든 그래서 말 안했는데 어떻게 알앗지 싶어서 너무 좋았음 ㅠㅠ 그리고 그 다음주애 만나서 하는데... 그날과 다르게 진짜 개아프고 너무 너무너무 큰거야 그래서 눈물까지 나왔거든 알고보니까 내가 첫경험이라고 여자들은 첫경험때 안좋은 기억 있으면 섹스에 대해 부정적이어진다고 들어서 더더 열심히 하고 내가 좋아했으면 좋겠단 압박감 때문에 긴장돼서 발기가 덜 된거였대.... 암튼... 그래서 두번째 때 너무 아파서 세번째부터 윤활제 사서 했어..! 근데 점점 하다보니까 액 양도 많아지더라고..! 나처럼 첫경험이 젤 좋았던 추억으로 남은 사람도 있으니까 다들 너무 걱정하지마!! 진짜 개ㅐㅐㅐㅐㅐㅐㅐ좋았어 글이 지루해질까봐 안적엇는데 그 날밤부터 그다음날까지 정맟 거짓말안치고 7번했다.. 콘돔갯수로 확인햇어... 남자친구랑 며칠전에 첫경험 했다… 내가 전부터 섹스 목적 절대 아니고 그냥 둘다 기숙사라 둘이 뽀뽀하고 꽁냥댈 공간도 없어서 방잡고 넷플보고 부둥부둥하고 놀고싶단 생각 많이 했는데 데이트하면서 술마시다가 자고갈까? 이렇게 막 말하니까 아 안돼~ 기숙사 가야지 이러는거야ㅋㅋㅋㅋㅋ.. 그래서 아 우리 놀다가자…종강하면 못보잖아~ 막 이랬더니 …진심으로 하는 말이야? 이러길래 어!! 가자! 가서 넷플보고 맛있는거 먹고 잠만 자고오자!!! (이때까지도 섹스의 ㅅ도 생각 안 하고 있었어) 이러고 야놀자로 방잡고 모텔에 갔다? 가서 각자 씻고오고 난 걔 씻는동안 온라인강의 들었음ㅋㅋㅋㅋ진짜 나 해맑았다…레전드 걔 씻고 와서 둘다 목욕가운 입고 누워서 스릴러 영화 보다가 재미없길래 막 여행유튜버 보고 놀았어 완전 건전하게ㅋㅋㅋ 근데 내가 보다가 졸려서 걔 품속에 얼굴 묻으니까 내 볼 잡고 키스하는거야 원래는 부끄러워서 사귄지 2주째 되던날 안아달라니까 진도 너무 빠르다한 애가 맞는지 풉캭 그래서 키스만 한 20분 하다가 걔가 내 어깨에 얼굴 묻고 막 숨쉬길래 나도 흥분돼서 걔 귀에 뽀뽀하고 걔도 내 귀에 뽀뽀하고 하다가 내가 귀 핥으니까 미친듯이 흥분하더라..그렇게 서로 막 엉키다가 걔가 옷 벗을까..? 해서 벗었어 완전 풀발이더라 그래서 콘돔 가져오고 했..답니다 콘돔 끼기 전에도 진짜 끼워? 넣기 전에도 진짜 해도돼…? 막 이러고ㅋㅋㅋㅋ 처음엔 진짜 아팠는데 걔가 하면서도 귀나 목 자극해줘서 괜찮았고 다 하고나서 내가 나가떨어지니까 볼에 뽀뽀하고 꼭 안아주더라 그러고 둘이 꿀잠잤어 ㅎㅎ…아침에 눈뜨자마자 한번 더 했다 아놔…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