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4.04.13

엄마의 잘못이 아닌걸 알지만 그래도 답답할 때가 있어
내가 엄마의 큰딸이자 남편이자 친구 같다는 말이
좋으면서도
가끔 뭔가
ㅎㅎ 뭐라고 해야할지

내가 좀만 더 빨리 태어났더라면 돈 벌고 있었을 수도 있는데 답답하다
나도 엄마한테 경제적으로 도움이 되고 싶은데
도움이 안되네 내가

0
1

자기만의방 꿀팁

내 크레딧 확인

rightArrow
arooo-tip
도움이 되는 댓글을 달아보세요. 글쓴이가 좋아요를 누르면 셀렉트샵에서 구매 가능한 크레딧을 드려요!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나도 상담사님에게 비슷한 말을 했는데 그건 결국엔 우릴 낳은 부모의 몫이래! 너도 너무 맘쓰지마 차피 최선다하는 girl이잖아

    2024.04.13좋아요0
이전글
전체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