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3.07.01

엄마랑 통화하면 기분이 안좋아져...

집에 돈이 없다는걸 항상 각인받으면서 컸지만 지금의 난 대기업 다니면서 벌만큼 번다고 생각해.

내가 아파서 곧 수술 받아야 하는데 대학병원에서 mri찍고 수술날짜는 한달정도 뒤인데 엄마랑 전화하면서 말하니까

입원해서 mri를 찍어야지 그게 돈이 얼만데 아무리 회사에서 지원해 주지만 실비 청구하면 다 니돈 되는건데 입원해서 찍어달라고 다시 말하래... 통원치료비는 얼마 안나온다고..

이미 입원날짜 수술날짜까지 정해졌고 mri찍는것도 예약잡고 기다린거다. mri미루면 수술날짜도 미뤄야한다 하니까 그게 중요하녜 돈이 중요하지...

당장 죽을병은 아니지만 이미 정해진거고 내 돈 들어가는것도 아닌데 왜 이렇게 집착하는지 모르겠어... 너무 스트레스 받아. 돈 얘기할 때마다 이래서 돈얘기 안하고 싶은데

오늘만 하더라고 mri 찍으러 가 한마디 했다가 돈얘기로 연결된거라서 어떻게 대화해야하는건지도 모르겠어..

다른병원은 다 해주는데 거긴 왜 그러냐고 하고.. 거긴 1차2차병원이고 여긴 3차병원이라고 해도 병원이 너무 이기적이래 입원기간 짧을때부터 별로였다고...

엄마가 돈 관련된거 아니면 참 좋거든.. 뭐 이것도 사실 내 돈 되라고 하는거고 나한테 용돈을 바라거나 하는것도 아니긴 해.. 근데도 너무 스트레스다...

0
1

자기만의방 꿀팁

내 크레딧 확인

rightArrow
arooo-tip
도움이 되는 댓글을 달아보세요. 글쓴이가 좋아요를 누르면 셀렉트샵에서 구매 가능한 크레딧을 드려요!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옛날 돈아끼던시절의 씀씀이가 너무 몸에 익어버려서 그러시나보다.. 나도 예전에 돈돈 그놈의 돈걱정좀 그만하라고 모질게 얘가한적있는데 그냥 내앞에서만 말씀을 안하실뿐 똑같더라고 ㅜ 그냥 요즘엔 그러려니하고있어

    2023.07.01좋아요0
이전글
전체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