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4.04.06

안 자는 자기들 있어? 혹시 안 자면 내 얘기 한번 봐주라 나 배우지망생인데 배우 포기해야하나 싶어
오늘 남친 친구가 내가 무언가를 피드백해줄 때 공격적이다 하더라고 나는 친한 사람일 수록 솔직하게 말해줘야한다고 생각했는데 솔직한게 아니라 직설적이었나봐 남친 친구랑도 친해서 그렇게 말한거였는데..
근데 남자친구가 옆에서 원래부터 알고 있었다 하더라
이해가 안되는건 알고 있는데 왜 말 안했냐 하니까 너무 내가 생각해온게 확고해보이고 말싸움할까봐 안 했다네 .. 나는 내가 이쪽 분야에선 전공이고 유일하게 잘하는거라 말해준건데 그저 나는 이기적인 사람으로 밖에 안 보였던거 같더라 .. 알고보니 남친 친구가 해주는 말 들으니까 난 정말 몰라서 그렇게 말했던 거라고 근데 나는 누가 피드백해주면 수용하는 스타일이고 한평생 친구들이 받아들이는거 잘한다고 할 정도로 항상 발전해내는 스타일이거든 근데 남친이 나한테 그런식으로 말하니까 배신감? 그런게 느껴지더라 그렇게 느껴지는 부분이 있으면 충분히 말해줄 수 있는건데 왜 말을 안해주지? 남친친구 아니었으면 난 그냥 평생 그렇게 살았을거 같은거야 나를 어떻게 봤길래 이런 생각이 들더라 그래서 내가 남친한테 나 스스로가 내 생각보다 좋은 사람인줄 알았다고 하니까 아니라고 의외로 내가 나쁜모습이 많다하더라 그래서 나는 내가 이렇게 나쁜사람인줄 몰랐다 배우도 못 할거같다 학원 선생님이 좋은 사람이 배우가 되어야한다고 했는데 나는 이제부터 되려면 너무 먼거 같다 25살인데 다시 시작하기엔 아닌거같다 뭐 이런 얘기를 했어….
내가 생리 일주일 전이라 더 감정적인 것도 인정하고..
이제부터 바꾸면 된다는 것도 아는데 너무 속상하고 눈물나 그냥 왜 일찍 말해주지 않은거지? 오빠는 나 스스로가 깨달아야한다더라고(참고로 남친은 34살) 근데 그 깨닫는것도 어떠한 계기가 있어야하는거고 바로 옆에 사람이 나쁜길로 빠지고 있으면 충분히 말해줄 수 있는거 아닌가 싶더라 그냥 너무 속상해
눈물만 나고 잠도 못 자겠다…
내가 자존감이 낮아서 이런 얘기를 가볍게 못 넘기는걸까 ..?

0
10

자기만의방 꿀팁

내 크레딧 확인

rightArrow
arooo-tip
도움이 되는 댓글을 달아보세요. 글쓴이가 좋아요를 누르면 셀렉트샵에서 구매 가능한 크레딧을 드려요!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음..근데 나도 주변 사람들의 모든 흠이 보일때마다 말해주는 타입이 아니라서. 그게 정말 친한 사람이라도 그 흠이 윤리적이나 내 기준에서 납득되지 못할정도가 아니면 그냥 다름으로 받아들여. 그리고 그 흠이 친구의 생활 습관, 자라온 환경 등등이 쌓여 만들어진 문제라면 단순히 그것만 뽑아낼 수 없는 문제기 때문에 함부로 얘기할 수 없는 부분도 있어. 그걸 말해주지 않았다고 내가 이렇게 문제있는 상태로 다니게 냅두다니.. 라고 생각하기엔 너무 많은 고려사항이 있다는 얘길 하고 싶었어..

    2024.04.06좋아요2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맞지.. 지금 너무 감정적이라 그런식으로 밖에 생각이 안됐나봐.. 자기 말대로 내가 그 분야에 너무 몰입 해서 상대방의 기분보단 당장의 피드백에 급급 했던거 같아.. 앞으로 해줄 땐 최대한 고민도 많이 해보고 상대방 기분도 신경써서 말해야할거같아.. 말해줘서 고마워

      2024.04.0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아...글쿤 그럼 이건 더더욱 피드백을 진작 해주지 않은 남친이 포인트가 아니라 어쩌다 튀어나온 못된말(?)을 자기가 해버렸다는데서 나오는 자괴감같은건가...? 자기가 생각하는 나에 대한 이미지가 확고한 친구들이 보통 이런 어려움을 많이 겪더라고... 그냥 내가 막을 수 없는 부정적인 감정을 너무 혐오하지 말고... 스스로 해소하는 방법을 잘 찾아야할 것 같아

      2024.04.0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헉.. 정확해… 내가 생각해온 이미지가 너무 확고해서 나 스스로에 대한 기준치가 높았나봐.. 그래서 스스로를 탓하고 화난 마음을 남친한테 돌려서 화내고 한거같아.. 다른 나같은 사람들도 같은 어려움을 겪는다니까 뭔가 나만 그런게 아니었구나 싶고 마음이 좀 나아지는거 같아… 진짜 정확하다…

      2024.04.0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응 감정적으로 굴수도 있고 본인이 예민한 부분이니까 깊게 팔수도 있어. 그런 부분에 대해 너무 혼란스러워하거나 하지말구 아 내가 지금 남들에게 이렇게 받아들여지기 싫어서 불안하구나 이런식으로 감정을 좀 들여다보고 진정하는 연습을 하는게 좋아. 그리고 꼭 상대에게 이런 기분을 말하고 싶다면 하루나 이틀 뒤에 마음이 좀 나아지고 하는걸 추천해.. 앞으로도 건강하구 배우준비도 열심히 하자

    2024.04.0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아 내가 예민한 부분이라 정말 한 없이 깊게 빠져버린거 같아 고마워 자기 말대로 내 감정을 받아들이고 진정하는 연습해볼게 뭔가 내 감정에 납득?이가니까 감정이 싹 가라앉네.. 정말 고마워 자기 아니었으면 아침까지 계속 혼란스러워하고 자책하며 보냈을거야 정말로 정말로 고마워

      2024.04.0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나도 자기1이랑 같은 의견이야 공격적이게 말 하는 건 자기가 조금 더 신경써서 개선해나가면 될 일이고 배우의 꿈을 저버리기에는 너무 사소한 요인 아닌가 싶어. 그렇다고 그게 엄청 치명적인 단점도 아니고. 마음 좀 가라앉히고 푹 자~ 쉬고 나서 다시 생각해보면 머릿속이 좀 정리 될 거야. 배우 그만 둘 정도의 흠은 아니니까 킵 고잉 하구!! 응원할게

    2024.04.0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너무 감정적이다보니 자꾸만 안 좋은 방향으로만 생각했나봐.. 치명적인 단점이 아니라고 해주니까 좀 마음이 놓인다.. 이번 계기로 많이 반성하고 더 성장해야겠다 좋은 말들, 응원 모두 고마워!!

      2024.04.06좋아요1
이전글
전체글
다음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