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2.06.25

시골 부모. 대화도 안되고 멍청하고 소심해서
지가 잘못해놓고 서운한거 말하면
듣지도 않다가 말실수하면
거기에 대해서 혼자 핀트 나가서 지랄발광하고
내의견묵살시키고 나만 병신만드는거
시발 어떻게 해야됨? 가족 분위기 십창내고
아직도 지가 잘못한 걸 몰라요
시발 이런 집구석에서 병신같은 유년시절을 보냈다고 생각하니까 감회가 새롭다
그래 항상 이런식이었지
아... 내 부모가 좀 더 똑똑한 사람이었으면
내 성격도 주변 인간관계도 다 나았을텐데 이런 생각, 솔직히 멍청한 게 문제가 아니라
진짜 사랑했으면 그런 짓 안 당했을 거 같다는 생각
답답하고 억울하다

0
5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서울에서 제일 좋은 대학 나오고 유학해서 박사 나온 사람도 비슷해요... 부모님의 통제는 나이가 들어서 힘이 약해지면 괜찮아지는데 거기까지가 너무 오랜시간이라는게 억울하죠...

    2022.06.25좋아요3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4

      고학력 부모도 똑같아222 난 예전에 직장내괴롭힘으로 퇴사했는데 물론 사실대로 말안하고 그냥 원래하던거 하고 싶어서 퇴사했다고 했는데 아빠가 일못해서 쫓겨났냐고 했어ㅎㅎ

      2022.06.26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헐 너무 공감이야ㅠ 내 가방끈이 계속 길어진 만큼 부모를 더 답답하게 생각하게 되는거같기도 하고... 이런말하면 안되지만 부모가 부모같지 않을때가 많지ㅎ 차라리 남이었으면...싶고...ㅠㅠㅠㅠ하 너무 공감ㅠㅠㅠㅠ

    2022.06.25좋아요3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연 끊고 독립해 그런 모부는 답 없음

    2022.06.26좋아요0
  • user thumbnale
    따스한 꿀벌

    포기해도돼 자기야

    2022.06.27좋아요0

연관 게시글

자신에게만 엄격하고 작은 실수에도 너무 화나는거 뭔지 알아? 내가 그래... 남들이 실수하는건 그럴 수 있지 괜찮아 하고 좋게 넘기는데 내가 실수하는건 진짜 너무 화가나고 싫어서 진짜 내 자신이 너무 싫고 끔찍해... 방금 주말에 놀러갈 숙소 예약하는데 실수로 설정을 잘못해서 할인 받는걸 놓쳤거든 근데 진짜 미친듯이 자기혐오가 와서 내가 너무 멍청하고 싫고 진짜 쓰레기같아ㅠㅠ 별거 아니라면 별거 아닌데 순간 실수로 만원 날렸다고 생각하니까 진짜 멍청한 나새끼 죽어버렸으면 좋겠다 생각들어... 아무도 나무라는 사람 없는데 그냥 나 혼자 내가 너무 싫고 거지같으면 어떻게해야하지혹시 대답 느린거에 예민한 자기들 있어 ..? 제법 주저리주저리 막 적어서 좀 길어 🥲 그니까 답답한거 못 참고 대답 느리면 화나고 똑같은 말 여러번 반복하는거 쥰내 싫어하고 제발 뭐 물어보면 대답은 응 아니로 해줬으면 좋겠고 뭐 물어봤는데 톡 임티로 애매하게 대답하는거 개짜증나고 아 진짜 식발 나만 이래 ㅜㅜㅜㅜ????? 대답느린거 너무너눠누너너너눠너무ㅜ닫ㅂ답하다고 진짜 ㅜ 고맙다길래 뭐가 고맙냐고 물어봤는데 그 답을 듣기까지 난 7번의 질문과 30분의 시간을 쏟았고 난 그게 너무 화나고 짜증나 .. 원체 남친은 좀 어휘력 딸리고 말을 조리 있게 하는 편이라기보단 돌려말하기 좋아하고 말싸움 싫어하는 편이고 난 뭐에 대해서 얘기할 때 이런 일을해서 이런 상황이 생겼고 그로 인해 이런 결과가 나왔으니까 이게 잘못된건데 넌 왜 아니라고 생각해 ? 왜 ? 이런식으로 늘 왜? 로 말이 끝나거든 근데 남친은 그게 싸움이라 생각하고 아니 그렇게 말하지말고 ~ 화내지말고 ~ 이런식으로 넘어가려해 .. 난 진짜 단순히 왜 !!!! 그렇게 생각하는지가 궁금한거임 .. 조금 착하게 말해보라는 자기도 있을텐데 .. 그럼 대화가 더 안 돼 .. 아 진짜 ? 오 .. 왜 그런거같은뎅 ?? 이렇게 물어보는걸로 시작해 처음엔 .. 그럼 남친은 아 .. 흠 .. 하 .. 아니 그게 아니라 .. 이런식으로 본인이 말 정리 못해서 30분동안 그럴고 앉아있어야함 .. 내가 상황정리를 다 한채로 남친 의견을 물어봐야 좀 사람다운 대화가 되는 거 같다고 느껴… 아니 그냥 대답을 바로 하는게 어려워 ?!?!?? 내가 엄마가 좋아 아빠가 좋아 물어본것도 아니고 그냥 니가 왜 그렇게 생각해 ? 그럼 넌 이게 맞는 거 같아 ? 이 질문이 그렇게 답하기 어랴운 질문들이냐고 진짜 엉ㅇ엉 내가 그렇다고 너 말 ㅈㄴ 못해서 같은말 여러번 씨부리는거 ㅈ같으니까 한번에 처말해. 하면서 말하는 건 아냐 .. 너 똑같은 말 지금 세번째 하는 중이다. 차라리 나 담배하나 피고 있을테니까 정리 다 하면 그때 얘기하자. 앞에서 너 대답만 기다리는 거 생각보다 답답하다. 하면서 최대한 날조 하지 않고 내 생각을 말하려고 노력했어.. 아 나 좀 꼬인건가 ..? 자기들이 보기엔 어떤 거 같아 …? 궁금한 거 있으면 다 대답할게 질문 다 받음 ! 문제라고 생각하면 ㄱ어느부분을 어떤식으로 고치는 게 좋을지 알려주면 고마울거같아 !!내가 실수하거나 내 성격이 많이 소심해서 가끔 데이는 경우나 오바하는 배려를 할 때가 많은데 애인이 이런 걸 알게 되면 멍청이 같이 굴지 마라, 멍청한 질문하지 마 이런 멍청이란 단어를 자주 쓰는데 자기들은 이런 말 들으면 어떨 거 같아? 내가 이런 말을 들은 적이 없어서 저 단어에 너무 예민한가 싶어서…논란중인 배우 사망에 대해서 남친이랑 의견 대립 중인디 자기들은 어떻게 생각해? 남친: 그렇게 나쁜 사람은 아닌 거 아니냐, 사기 피해자가 잘못한게 아니라 가해자가 잘못한거 아니냐, 다른 사람들도 다 안타깝다하고 나도 죽은 게 불쌍하다고 생각한다. 나: 불륜이 나쁜 거 아님 뭐냐 누가 불륜하랬냐, 지가 불륜하다 잘못걸려서 신세 망쳐놓고 그게 드러나니까 쪽팔려서 책임감없이 떠난게 불쌍하다는게 말이 되냐, 남은 가족들이 불쌍하고 안타깝다 이걸로 서로 이해 못 하는 중;; 난 진짜 불륜 옹호가 아닌 이상 불륜하다 꽃뱀한테 걸린 사람을 아무리 사기 피해자라고 해도 왜 불쌍하게 생각하는 지 이해가 안 가; 애초에 룸술집을 안 가고 불륜 안 했으면 없던 일 아냐?과거에 서운한 이야기 남친한테 계속말해 진짜 다른사람이 들어도 열이면 열 나같으면 헤어지겠다고 말하는 내용이거든 자기들은 그런 거 있어? 아직도 용서 못하는 내 남친의 잘못... 어떡하니 진짜 ㅠ 남친은 자기 잘못 들추는거니까 싫어하고 그냥 철없을때였다고 미안하다고 이러는데 한번도 제대로 된 사과를 못 받았다고 생각해 난 일단 이해가 안 가 왜 그랬는지 아직도 생생하고 그때 생각하면 막 복수하고 싶어지고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