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4.03.15

수요일에 남친집에서 올만에 했거든

남친이 수욜예비군이고 남날이300일이라
12시땡하면 축하하려고 전날 와도된다해서
꾸미고 갔거든?쨌든 역도착해서
남친기다리는데 그때부터 표정 진짜
미쳤음 왤케 이쁘냐는말 계속하면서

나보더니 화장이쁘다 이러더라
(봄봄메이크업 하고갔어 뽀용하게)

집들렀다 케이크놓고 밥먹고와서


내가 화장하나 했다고 남친이 거의 늑대로
변하더라(화장 잘 안하고 다녀 트러블때문에)

그러다 남친이 먼저 덤벼서 했는데 진짜
소리도(방음안되서) 못내고 남친 꽉 끌어안고
신음참느라 죽을뻔함..쨌든 집에서는
아얘안하려는 애가 집에서 이런거 보고
화장자주 해야겠다 싶은거있지?

화장하나 했다고이렇게 바뀌더라
내가 뽀뽀해주는데
나보고 여보 내꺼 만져봐 어때?
이러는거있지 진짜 그순간 남친표정 진짜
미쳤음!! 내가 담에도 꾸미고 만나야지
이랬더니 여보 그러면 혼나 나 또
늑대로 변할지 몰라 이러더라

무튼 소리도 겨우 작게내고 (거의 참긴했음)
했는데 나 1년가까이 만나면서 이런경험
기분 처음이였어

0
0
아직 댓글이 없어요.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
아직 댓글이 없어요.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

연관 게시글

토요일에 내생일이여서 (긴글이지만 읽어주라ㅠ) 남친이 직접케이크 만들자해서 만들었거든(미리예약해놓은곳 가서) 요약하자면 남친이랑 케이크만드는곳에서 내가 케이크(무지게) 2만원짜리 고르고 안에 딸기넣는게 1만원 겉에 아이싱?색상선택하면 3천원이라해서 그냥 흰색으로했거든 그건 추가금 안든다해서 쨌든 짤주머니에 넣을 생크림색상은 핑크로했고1천원 추가 요약하자면 케이크에 디자인하기 도 전에 3만원 넘게 썻다고 넌 내돈이 니돈인줄 알고 펑펑써(펑펑쓴적없음) ㅇㅈㄹ하면서 나 돈 없는거 뻔히 알면서 니 생일이라고 꽃해달라 수제케이크 먹고싶다 무한리필가자 이러냐 난 케이크 제일작은거해서 아기자기하게 꾸미고싶었는데 니는 이기적이고 양심없는짓 하면서 본인 그쪽 생일이라고 대우받고 싶고 그러나봐 이러는거있지..그러면서 가겠다고 패딩입더라 입고나서 한다는 소리가 난 너 이해 1도 못하겠어 난 전부터 돈없다했는데 태어난날이라고 꼴에 대접받고싶나봐 이러는거있지 그러면서 난 너 이해가 안가 넌 내생일에 뭐해줬니? 벨트랑 바디로션 손편지 향수?난 그것도 고맙다 했는데 넌 뭐야? 그러다 내가 결국 터져서 펑펑울고 사장님이 놀라셔서 오셔서는 나보고 뭔일이냐 하고 난 울기만하고 남친놈은 그분한테 조온나 착한척하고 이해심많은척 하면서 한다는 소리가 여자친구가 그날이라서 이러는거 있지 거기다 그 사장보는앞에서만 위로해주는척 하더라 내가 울면 안아줬음 한다는말도 매번 무시하고(종종 남친이 깐족거리고 ㅈㄹ해서 화내는거대신 속상해서 울면 쳐다만보고 안아주지는 않더라) 아니 꽃도 장미꽃1송이 바랬어 수제케이크 내가 디자인해달라는것도 아니고 울집근처 수제케이크집있는데 그냥 거기가서 딸기 생크림케이크 사자고 했던거였어 1만5천원짜리..그거에 장미 1송이 3천원 이것뿐이였거든..같이 초켜고 생일축하 하고싶었으니까 밥은 두끼가자했던거야.. 근데 저러니까 속상한거있지.. 결국 케이크값 디자인직접한거 포함3만6천원 나왔어.. 쨌든 진짜속상한거있지 그냥 그렇다고...... ⚡️나도 풀어본다...야썰..⚡️ 이제 남친집에서 경소를 보면서 놀고있었거든 과자도 먹고 이야기도 하면서 근데 갑자기 손이 가슴으로 가는거야 그래서 내가 하지마라 너이럴려고나 만나자 했냐 이랬거든 ㅋㅋ 그러니까 남친이 만지기만 할께 이러더니 드라마를 끄고..가슴 만지면서 밑에도 막 옷 위로 하고 난 애매하게 하니까 더 느끼고 야하고 신음나고 진짜 미치겠더라 그러더니 나보고 빨아 이러고 난 튕겼지 싫어 이러면서 그러더니 억지로 빨게 하고 나보고 좋아하면서 왜 자꾸 튕겨? 이러는거 있지...대설렘..>< 그러다가 나보고 벗어 이러는데 난 한번 더 튕기자 이 생각으로 싫어 안벗어 이러니까 남친이 아~ 맞다 우리 여보야는 벗겨주는거 더 좋아하지? 이러더라.. 미친.. 그러고는 나 눕혀서 미친듯이 박는데 그냥 박기만 하는게 아니라 가슴 만지고 밑에 만지고 귀 빨고 목 부분 빨면서 박는데 너무 흥분되는거야 ㅋㅋ 그렇게 계속 하다가 내가 남친한테 나도 너 괴롭힐래 이러니까 그래 이러더라고 그래서 막 빨고 올라가 비비고 가슴 만지는데도 생각보다 별 반응이 없고 나만 미친듯이 흥분되고 하고싶어지더라구..ㅠㅠ 그래서 내가 남친한테 여보 진동기 내놔 이러니까 그거 가져오면 너한테 쓸꺼야..이러고 내가 아니야 싫어 내놔 하니까 주는데 계속 꺼지는고야.. 그래서 배터리가 없네 했는데 알고보니 남친이 리모컨으로 끄는거더라..ㅠ 그리고 결국엔 내가 또 깔렸지...그리고 하는 말이 여보야 리드를 할려면은 제압을 해야지 이러면서 나 제압하고 다리 벌리게 한다음에 못 움직이게 막더니 진동기로 미친듯이 애무를 하는거야 클리에 가져다 대고 안에 넣고 막.. 근데 그게 자극이 진짜 미치겠더라고 그래서 내가 살려줘.. 이거 자극이 너무 심하 제발 그만해줘 이러면서 미친듯이 신음 내니까 진동기를 안에 넣고 지껄..그냥 박아버리더라고 ㅋㅋ 내가 여보 나 이거 못해 안들어가 이러면서 거의 울다싶이 하니까 남친이 아니야 우리 여보는 잘해 이러면서 막 박고.. 난 미치겠고 그러다가 진동기빼고 또 박고.. 좀 하다가 이제 내가 진짜 너무 지쳐서 그만하자 하고 좀 누워있다가 밥먹을려는데 내가 장난친다고 남친이 많이 죽었네 예전에는 미친듯이 하더니 이러면서 놀리니까 아 그래? 우리 여보 부족하구나 이러면서 속옷만 내리고 뒤로 미친듯이..당했어..2번..더..ㅋㅋ 근데 알지 하지말라고 하면 더 하고싶은거 밑에가 좀 아프지만 더 하고싶긴하고 남친도 놀리고싶어서 남친이 나보고 한번만 더 나대봐 또 따먹는다 이랬는데 장난치다가..잡혀서...따먹히고 도망가다 따먹혔지...ㅋㅋ 결국 드라마는 거의 못보고 폭풍섹만 하다가 집에 왔다는 후기.. 난 남친괴롭히는거 잘하는데 갑자기 왜 이리 되었는지..참.. 참고로 나..괴롭힌썰 쓴 사람이야..ㅠㅠ 마지막에 남친이 나보고 역시 여보는 당하는게 어울려 이러면서 밥해줌..ㅠ으아 스퀸 십이 왜 좋은지 이제야 느껴버렸다아.. 그냥 나중에 기억하고 싶어서 끄적여볼게 나는 일단 혼전순결을 하고싶은 주의라 남친한테 미안한 마음도 좀 있어서 먼저 스퀸십을 힘부로 못하는 편이고 애초에 첫 연애라 해본 적도 없어..! 그래서 항상 스퀸십 하고싶어도 부끄럽기도 해서 못하게 했었어 오늘 남친이랑 비도 오는데 공포영화 보기로 하고 남친 집에 놀러갔거든 갔는데 남친이 영화 볼 생각은 안하고 계속 쇼파에서 다른짓만 하는거야.. 큐브맞추고.. 내 손가지고 놀고.. 나는 영화 볼 생각 없나? 하고 혼자 폰으로 넷플에서 영화 보는데 남친이 뽀뽀하면 안되냐고 해서 뽀뽀부터 키스까지 하게 되었엉 근데 진짜 키스를 하는데 소리가 너무 야해서 내가 웃음이 터져서 소리가 너무 야하다고 막 그랬더니 원래 그런거라고 그러면서 계속 했어.. 그러다 자세가 좀 불편하다고 침대로 데려가길래 침대에서 계속 키스하다가 가끔씩 멈추고 나를 슥 보더라? 아 뭔가 달아올라서 계속하고싶은데 안해서 내가 입술 살짝 물면 다시 해주고 반복하다가 내 목을 빨아주는??것 같은거야 근데 진짜 목을 빨아주는데 너무 느낌이 좋고 같이 안고있는것도 좋고 오빠도 좋은지 신음소리? 내면서 빨아주는 것도 너무 좋고.. 그러다가 갑자기 손이 가슴으로 가서 내가 오빠.. 변태같아..! 이랬더니 나 변태 맞아 이러면서 브라 위부터 안까지 손으로 만져주는데 와 진짜.. 그러고 갑자기 왜 이런 옷을 입고왔냐고 그러더라고?? 나는 좀 비치는 옷이라 뭐라 하려고 하나 했는데 알고보니깐 벗기기 불편하다그러는거야 ㅠ 벗길생각라니.. 너무 부끄러워서 나 옷 안벗는다니깐 그럼 살짝 올리고 해준다더니 옷 올리고 한 쪽 가슴은 꼬집고 다른 가슴은 빨고 장난 아니였어.. 진짜 움찔움찔거리게 되서 느끼고 있는데 오빠가 막 00아 너 막 움찔거리는거 알아? 이러면서 계속 열심히 해주는거야.. 그러다가 좀 지나서 몸이 계속 움직여지니깐 오빠가 젖었나..? 이러면서 아래도 만지길래 내가 순간 걱정되서 미안한데 오빠 안될 것 같은데.. 이러니깐 절대 너가 생각하는건 안한다고 그러더라고 그래서 안심하고 좀 더 즐기려는 찰나에 배달이 와서.. 끝나버렸어.. 자연스러워져서 뽀뽀, 키스, 오빠가 그냥 누워있을 때 가슴 만지는거 이런거 당당하게 나도 받게? 되었달까?? 아 나 그냥 혼전술결 때려칠까봐 진짜.. 이렇게 좋은지 몰랐어.. 난 간적없는곳 남친이 나랑갔다해서 안갔다 이랬는데 갑자기 비슷한곳가서 링거음료 마셨다 이러는거있지 이런거 비슷한거먹었다고 계속 난리쳐서 난 간적없고 내가어딜가든 사진안찍냐 찍잖냐 이랬는데 갔다그러더라 사진은 예시인데 저런곳 갔었다는거있지 그래서 속상해서 언년이야 이랬는데 내가 여보랑만 노는데 이러더라 그래서 속상해서 울었더니 여보가 왜 울어?ㅇㅈㄹ.. 난 간적없거든 오래사귄것도 아니라 기억하거든 작년5월말에 사귀었어 진짜간적없어서 없다했더니 나랑갔다고 사진찾아서 보여주겠다고 그러는거있지 ⚡️남친 애태운썰⚡️ 안뇽 나 괴롭힌썰 쓴 쓰니얌 앞 뒤로 번개 모양 달아줬어 편하게 찾아봐 ㅎㅎ 한 이틀 전 일인데 그날도 이제 데이트를 어느정도 하고 핫하기 위해 텔로 향했지 근데 가기 전부터 남친이 밑에 친구가 단단해져서 자기주장이 확실 하더라고 ㅎㅎ 난 그때 생각했지 아 오늘 ㅈ대겠구나 ㅎㅎ 딱 들어가서 밥도 먹고 남친팩도 해주다가 왜 갑자기 팩하면서 달아올랐는지는 모르겠지만ㅎㅎ (둘다 벗고 있긴했어) 나를 음흉하게 부르더라구 여보야 이러면서 그래서 내가 왜? 하니까 나보고 ”여보야가 올라타면 좋겠다“ “아냐 괜찮아 팩할때는 움직이는거 아니야” “내가 움직이는거 아니잖아” “가만히 있어 기다려” 이러니까 혼자 애가 막 타는지 내 앞에서 위로를 할려고 하는거야 ㅋㅋㅋ 그래서 내가 모해? 하니까 “올라와주기만 해라 웅?” “나 진짜 미칠거 같어, 비비기만 하자“ 두 마디를 날리셨지 그래서 올라타서 비비기만 했는데 나도 물이 엄청 나와서 진짜 자칫하면 들어가겠더라고 근데 남친이 아아 너무 하고싶어 진짜 이러면서 막 허리를 혼자 움직이더라고 넣을려고 ㅋㅋㅋ 근데 내가 막 피하니까 진짜 제대로 애가 탔는지 ㅋㅋ 나보고 “어떡해 하면 넣게 해줄꺼야?, 존댓말 쓸까요?” 이러더라 내가 이러는거 좋아하는거 알거든 ㅋㅋ 근데 자기들 알지 괴롭힐려면 이런거에 흔들리면 절대 안대 그래서 내가 막 비비면서 웅? 우리 여보가 왜 이러지 왜 자꾸 이상한 소리를 내지 이러면서 놀리고 남친은 밑에서 신음 내고 ㅋㅋ 난 더 비비고 비빌때도 그냥 말고 저번에도 말했듯이 귀두 부분만 살짝씩 넣어주는거야 알지 귀두만 다 들어가게 살짝 넣고 빼고 반복하다가 한번에 확 넣으면 진짜 꽉 차고 미칠거 같고 너무 좋고 그대로 하고싶거든 근데 참아야대 참고 빼야대 그러면 남친이 더 난리칠꺼야 내가 이러니까 남친이 “아 왜 빼요 넣게해주세요 박고싶어요” 이러면서 또 허리 막 움직이고 난 비비고 ㅎㅎ 처음부터 가슴도 못 만지게 손 올리라고 막 그랬거든 ㅋㅋ 이러니까 진짜 미쳐하더라 그러다가 남친이 구멍을 찾아서 박는데 너무 좋지만 어 안돼 힘쓰지마 빼 이러고 빼게 하면 나보고 “아 진짜 미워 하고싶은데 애찬다고 진짜” 이러거든 그러면 난 더 비비면서 귀에 대고 소리 내거나 야한말 하고 빨아주면 진짜 좋아해 한쪽은 손가락으로 먹고 다른한쪽에 귀 전체를 입에 넣고 혀로는 안쪽을 빨아 주면 소리내고 완전 좋아해 ㅋㅋ 그리고 나서 이제 씻자 이러면 막 화내는데 씻자카니까 뭐라고는 못하고 툴툴대는데 엄청 귀여워 그리고 넌 이제 죽었어 이러면서 ㅎㅎ 2일 지났지만 허리가 아직도 아파 ㅎㅎㅎㅎ 본게임썰은 자기들이 원하면 쓸께!! 내 전 글도 많이 좋아해줘서 고마워 ㅎㅎ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