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3.12.29

반수도 망하고 연애도 망했어.. 둘 중 하나만 잘 안풀려도 엄청 힘든게 사람인데 둘 다 겹치니까 너무 힘들어
내 반수가 망한것도 마지막가서 풀어진 것 때문이 크다는 느낌이 들고 연애를 망한것도 내 잘못이 큰 것 같아서 자꾸 자책하게되고 원래 정말 과할만큼 자존감이 높고 어찌보면 오만하다고 할 정도로 마치 솔로지옥에 나오는 그 인터뷰처럼..ㅋㅋㅋㅋ 엄청 자신감 넘치던 사람이었는데
자존감이 낮아진다는게 이런 기분인걸 처음 느껴봐. 내 단점을 발견한 것도 처음이고 힘들다

1
0
아직 댓글이 없어요.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
아직 댓글이 없어요.
가장 먼저 댓글을 남겨보세요:)

연관 게시글

전연애에서 너무너무 힘들게 헤어지구 맘 고생 다 해서 그 이후로 소개팅 엄청 많이 하고 그랬는데 하면 할수록 하나같이 내 마음에 안들고...다 별로인 애들 나오고 그럴수록 점점 더 현타오고 자존감이 더 바닥치는 것 같아...ㅠㅠ진짜 아직 때가 아니라서 그런가,,나만 연애가 안풀리는 것 같고 곁에 좋은 사람도 못만날 것 같고 솔로인지 곧 1년 다 되어가는데 너무 슬프고 눈물나.....전남친은 여친 만나서 행복하게 지내는거 보면 나만 아직도 힘들고 외롭고 못지내는 것 같고 그런 생각하다보면 더 괴롭고 비참해져...조언 부탁해...🥺하 자기들아.. 이별 극복은 어떻게 하는거야 내 생각보다 너무 길게 힘들어.. 연애 안하겟다는 나를 꼬셔서 연애하자 한것도 그사람이고 처음 좋아한게 나라며 다 맞춰주겠다고 아직도 자기를 못믿겠냐며 믿게만든것도 그사람이고 나를 속이며 그 믿음을 저버린 것도 사귀는 중에 연인에 대한 존중과 예의라고는 없던 것도 그사람인데 왜 내가 이렇게 힘들어야할까 헤어진지 사개월이 다되어가는데 나는 아직도 일상으로 돌아가지못하고 매일 울고있는데 그 사람은 벌써 새로운 사람을 만나서 하하호호 로맨틱한 말들을 쏟아부으며 행복해하네 나는 아직도 그사람 때문에 힘든데.. 왜 나만 힘들어야될까.. 그사람이 불행하길 바라다가도 그사람이 힘들어하면 내 마음이 너무 힘들 것 같아서 그러지도 못하겠어 그사람의 사탕발린 말에 속아넘어간 내 잘못인걸까… 도대체 어떡해야해이게 자존감이 낮은 걸까? 내가 호감 있고 거의 좋아하던 사람이 나한테 더이상 호감 없어한다는 걸 점점 눈치채니까 마음이 너무 힘들고 속상하네... 잘 되고 싶었는데 아무것도 손에 안 잡힌다...서른살에 모쏠인 사람 있어? 혹시 그럴 경우에 자존감이나 자신감이 있는 편인지 궁금해! ㅠㅠ 지금까지 열심히 살아왔는데 그동안 자존감을 높이는데 에너지와 시간을 쏟다보니 연애할 엄두도 못내고 살아왔어. 그런데 막상 내 능력을 쌓고 어느정도 이뤄낸 것들이 생겼는데도, 아직까지 제대로된 연애경험이 없다는 생각에 자존감이나 자신감이 낮은 것 같아. 그리고 주변에서 나를 좀 딱하게 보거나 매력없는 애로 보는 것 같아서 그 부분도 나를 주눅들게 해. 이런 경우에 어떤 생각을 하면서 자신감을 가질 수 있을까? 지금까지는 혼자서도 멋지게 사는 사람들이 멋있어 보였고, 나도 나 스스로를 사랑하는게 우선이라고 생각했는데 요즘은 사랑받고 싶고 의지하고 싶고 순간순간을 공유하고 싶은 마음이 많이 생겼어. 그런데 남들은 쉽게, 여러번 하는 연애를 나는 한 번도 하지 못했다는 게 너무 부끄럽고 힘이 빠져. ㅠㅠ 혹시 이런 상황에서 도움될만한 멘탈 관리법이라던지, 자긴감 가지고 연애 시작할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 자기들 연애하면서 외모 자존감 너무 낮아져.. 객관적으로 예쁜편도 아니고 남자친구가 좀 외모지상주의야 잘생긴사람 예쁜사람 좋아하고(내앞에선 다른 여자 예쁘다 이런식으로 말한적은 없음 길가다 다른 남자 잘생겼다는 종종 함) 예쁘게 태어나면 얻는게 많은 것 같다 다음에는 예쁜 여자로 태어나고 싶다 이런식으로 말한 적도 있거든 전 여친을 3년을 만났는데 자기가 번호를 따서 만났대 근데 솔직히 길에서 번호 딸 정도면 일단 외모가 예뻐서 따는 거잖아 그래서 전여친 예뻤을 것 같아서 자꾸 신경쓰이고 지난번에 집 앞 편의점에서 아는 사람이 알바하는데(친구는 아니고 남자친구도 여기서 알바했어서 안면 있는 사람) 둘다 씻고 나와서 생얼이었고 계산할 때 같이 안가고 멀찍이서 기다리더라고 요즘 낯 가려서 좀 그렇대 솔직히 내가 부끄럽나 이런 생각 들어 자꾸 이러니까 자존감 너무 깎이고 힘들다.. 남친이 자신감있고 그런 사람 좋아해 자존감 낮아지니까 저런 모습도 점점 없어질 것 같고 매력도 안느껴질 것 같아서 더 움츠러들어 하...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