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3.12.10

남친이 죙일 잠만 자는데 왜케 한숨만 푹푹 나올까 ㅜ
주말이고 피곤하고 하니까 그럴 수 있는데
몇 시간에 한 번씩 연락 올 때 마다 ‘나 또 잤어’ 이러기만 하고
콜백도 안 해주고...
새벽에 나 몰래 뭐 했나 싶기도하고 한숨 푹푹 😮‍💨

0
4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ㅜㅜ 자기야 혹시 남친이 피곤한 패턴이거나 심리적으로 좀 피로한 상태이려나..? 내가 요새 그래서 반대로 남친이 자기같은 상황이거든.. ㅜ 심지어 나는 약속시간도 어기는중이라 미안해 즉겟어ㅜ

    2023.12.1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아니 내 남친은 그냥 평소랑 같어... 나 혼자 너무 지치는중...

      2023.12.1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아… 근데 자기야ㅜ 나는 이전 연애에서 그런사람 만나봤거든..? 처음엔 일핑계 삶핑계 그러다 본인이 그냥 이런 사람같다~~~까지..; 그와중에 나는 어땠냐면, 더 불안해져 막. 혼자 추측하고 생각하고 하면서.. 나를 더 불안하게 만드는 사람이 있더라고. 그럼 사실 이 연애의 결론은 정해진거 아닌가 하는게 슬프긴 한데, 어느정도 마음의 준비를 하며 자기 스스로의 시간을 더 알차게 보내는데 집중해보는걸 추천해.

      2023.12.1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나도 자기랑 같은 생각이야!!ㅜㅜ 내 삶에 더 집중해야지 싶구 내 남친은 본인 삶에 집중하느라 그러는 거라 생각하니까 모든게 이해가 되긴해 근데 정말 이 관계에 끝은 언젠간 올거라고 느껴지긴 하드라...

      2023.12.10좋아요0

연관 게시글

옆에서 한숨 푹푹쉬면 괜히 나까지도 축쳐져 같이 지내는데 힘들다자기들.. 남친이 나랑 관계하는 걸 별로 안 좋아하는 걸까 싶어서 고민이야 지금 사귄지 일년 정도 넘었고 관계는 꾸준히 했었어. 내가 학교 근처에서 자취해서 한 몇 번 빼곤 거의 우리집에서 했던 것 같아. 근데 한 3-4달 전 새벽에 내가 과제로 너무 피곤하고 졸린데 남친이 하고싶은 것 같길래 했었어. 그리고 한 며칠 후에 같이 술 마시면서 이런 쪽 얘기도 했었어. 그러다가 남친이 하기 싫었는데 억지로 한 적 있었냐 물어보길래 사실 그 때 하기 싫었는데 너가 원하는 거 같길래 했었다 라고 하니까 뭔가 굉장히 충격..받아하는 거 같더라고..ㅠ 남친이 관계할 때 항상 나 배려하는 편이라 항상 내 의사 물어보고 젤도 먼저 챙겨오고 후케어도 잘해줘서 더 충격이였나봐 아무튼 그 후로 내가 먼저 하고 싶다고 적극적으로 의사표시를 하지 않는 이상 안 하고, 관계 할 때도 뭔가 조심스러워진 느낌이랄까? 예전엔 자세도 이거 해볼까 하면서 했는데 요즘은 내가 약간 아픈 티 나면 멈추고..ㅜ 한 번은 내가 각잡고 물어보니까 그 때 내가 말했던 게 좀 충격 받았다고..하더라고 남친이 배려해주는 건 고마운데 그게 과해지는..?느낌이라 뭔가 나랑 하는 걸 이제 안 좋아하는건가 싶고 관계 전 애무해주는 것도 뭔가 의무처럼 느껴지는 건가 싶기도하고.. 관계 끝나면 괜히 안 좋았나 눈치 한번 살피게 되고..그냥 내 걱정이고 예민한걸까 자기들?? 어떻게 생각해?ㅜㅜㅠ 자기들 나 직장인인디, 같은 사무실 쓰는 회사 동료중에 일하면서 한숨 푹푹쉬는사람 흔해? 이거 너무 짜증나는거 내가 예민한건가..?나 진짜 조올라 서운해 남친이 이번주는 주간이라 새벽에 일을 나가 근데 출근할때마다 난 맞춰서 일어나서 전화했는데 이번주는 뭔가 모르게 평생 그런적 없던 내가 잠도 많아지고 피곤한거야 그래서 전화를 못했어 그리고 남친이 퇴근할때는 내가 학원에 있는 시간이라 중간에 쉬는시간에 잠깐 전화하거나 학원끝나고 집 가는길에 전화를 하는데 오늘은 전화를 거의 못했어 (10분정도) 그래서 내가 어쩔 수 없는거란거 알지만 서운하다 이러고 나중에 나 더 바빠지면 그땐 어떡하냐 이러니까 어쩔 수 없지 이러더라고 그래서 내가 저번에는 여보가 요즘 우리 너무 적게 보는것 같아 라고 하더니 이번엔 왜그러냐 이러니까 그때랑 지금은 상황이 다르다고 하는거야 나도 알지 내가 바보도 아니고 바쁘고 아다리가 안 맞지 나도 아는데 서운하다 말은 할 수 있는거 아니야? 내가 이러니까 남친은 또 뭐 그런걸로..아 그럴 수 있지 이러더라.. 더 열받아..진짜 눈물나는거 겨우 참고 그냥 끊었는데 휴... 솔직히 나도 알아 머리로는 이해해 하지만 맘으로는 서운하고 속상하고 그냥 걑이 이해해주고 이구 나도 보고싶은데 시간이 안맞네 이러면서 공감만 해주는게 어렵나 난 솔직히 이번엔 내가 잘못한거 없다고 생각해 자기들 생각은 어때 남친한테 어케 말해야 이해를 할까?남친이랑 동거 중이고 동거 하면서 같이 자고 있는데 지금 3일째 남친이 새벽 마다 내 손으로 딸침... 중간에 내가 깨면 나 보고 있는데 내가 그냥 눈 감고 있거든 근데 자려고 가만히 있으면 내 손 가지고 딸치고 있어 내가 생리 중이라 자기 성 적인게 해결이 안되서 그런거 같긴 한데 이게 맞아? 계속 나랑 하려고 만나는거 같고.. 근데 손으로 하고 내 입에 손 넣고 지 정액 먹여주고 지 꼬추 입에 넣고 그래..좀 당황 스러운데 걍 자는척 하고 다시 잤어 아침에 일어나면 막 화나서 화내는데 걘 이유 없이 욕 먹는줄 알고 난 나한테 너무 막 대하는거 같아서 화내고 이거 어떡해?? 새벽 마다 이러고 자서 학교 지각도 하고 난리야..피곤해 가지고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