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3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4.01.04

남자친구 27살 / 나는 32살

3일 후면 5주년인데

1월 되면서 업무상 나는 평일 내내 야근하구
남자친구는 칼퇴하는데
5년 내내 같은 동네 집 거리도 5분 거리라 매일 매일 보고
금토일월은 우리집에서 지내거나 아님 매일 매일 지내기도 했는데
야근이 길어지면서 이번주 못 봤는데
5년이 다 되어가도 나 못 만나면 외로워 하고
연하지만 오빠 같고 친구 같고 그런 남자칭구 자랑한다아아
우리는 5년 내내 반존대 썼어!!
그래서 사실 싸우게 되면 좀 빨리 풀리더라 서로 존댓말 쓰면 ㅎㅎ

circleImage
circleImage
circleImage
circleImage
14
3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5주년인데 뜨겁다

    2024.01.04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서로 너무 아껴주는 게 잘 느껴진다 ㅋㅋㅋㅋㅋ 5년이 지나도 뜨거운 이유가 있었네❤️‍🔥

    2024.01.04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애틋하다 보기좋다 이제 12시간만 있으면 본다~ 이거 되게 애틋해..♡♡예쁜사랑 오래오래해!!

    2024.01.04좋아요0

연관 게시글

올해로 6년차 연애 중인데 늘 출장 가면 사진 꼬박꼬박 보내고 그러는데 오늘은 같이 간 대리가 좀 이혼하고 그런 상사가 되었더라구 그래서 술 먹는다고 하니까 혹시나 이상한 곳 데리고 갈까 봐 걱정했는데 숙소 들어왔다고 인증샷 보내고 내가 걱정할까 봐 술도 거절했다고 하면서 저나 와서 말하면서 지금까지 통화하면서 게임 같이 하다가 쉬는 중인데 문득 서로 이렇게 배려하니까 오래 만나고 있구나 싶네 다들 예쁜 연애하즈아아아 우리는 여전히 둘 다 불타는 중이얌 출장만 아니면 매일 매일 섹스도 하구 여전히 키스만 해도 젖는 나와 키스만 해도 불끈 올라오는 남자친구라 행복쓰 하다아아 ㅎㅎ 나는 32살 남자친구는 28살이야 ㅎㅎㅎ5월달에 남자친구랑 3박 4일로 오사카 다녀왔는데 목금토일 내내 아침부터 아침까지 붙어있으니까 진짜 매일 했거든... 매일 만오천보 이상씩 걸어다녔으면서ㅋㅋㅋㅋㅋㅋㅋ콘돔 산게 부족해서 성인매장에서 콘돔 샀는데 그때 남칭구가 자위 도구 사줬는데 내가 못느끼는건지 진짜 별로여서 집에 와서 한번도 못썼어ㅜ.ㅜ남자친구랑 서로 준비하는 시험 때문에 헤어졌어 그래서 나름 좋게 헤어졌는데 먼저 연락하고 지내도 되냐고 그러더라고 나는 헤어지기 싫었고 남자친구 없으면 힘들 거 같아서 그러라고 했지 그래서 헤어진지 일주일 다 되어가는데 아직 매일 연락해 이러다가 나중에 연락 안 하려나…? 이렇게 지내도 괜찮은 걸까…? 나는 좋긴 한데…남자친구가 어제 나 사랑한대!!!!! 그냥 공원가서 해지는거 예쁘다~ 하면서 호수 보고 있었는데 뜬금없이..! 친구들 남자친구는 사랑한단 말 매일매일 하는 것 같구... 그래서 자랑할데가 없어서 자랑해... 만난지 1년 됐는데 딱 두 번 들었거든ㅋㅋㅋㅋ 한 번 헤어졌을때 헤어지던 날이랑 어제..🙄 눈물 날 뻔 했어.. 내가 비정상이니..ㅋㅋㅋㅋㅋ그냥 새삼 남자친구한테 너무 고마워서 쓰는 글.. 남자친구가 특수부대라서 평일에도 빡세게 일하고 헬스도 꼬박꼬박 가는데 남자친구가 주말마다 항상 나 보러와줘 ㅠㅠ...... 아직 차가 없어서 항상 버스 타고 오는데 버스가 막차가 아홉시면 끝나서 그냥 텔 잡아놓고 같이 늦게까지 놀다가 나 집 데려다주고 남자친구 혼자 텔에서 자 ㅠ 그러다 담날 일어나서 아침에 호다닥 준비해서 내가 텔으로 가 ㅎㅎ.... 나는 남친 혼자 재우는게 항상 미안한데 남자친구는 항상 어머니 걱정하신다고 항상 집앞까지 데려다줘 ㅠㅠ 사이가 꽤 깊어져서 우리 집 힘든 일 있었던 것도 얘기했는데 남친도 집에 힘든 일 있었던 거 얘기해주더니 우리 엄마 걱정부터 해 주는 게 참 고맙더라 어머니는 괜찮으시냐고 자기가 아직은 인사 못 드려서 못 챙겨드리니까 나보고 잘 챙겨드리라고 ㅋㅋㅋㅋㅋㅠㅠ... 그 얘기하고 만난 날 우리 부모님 드리라고 홍삼이랑 몸에 좋은 거 갑자기 사와서는 부모님 드리라고 해 준 게 아직도 기억나 매일매일 사랑한다 해주고 퇴근하고 집 갈 때 꼭 전화해주고 오늘은 안 힘들었냐고 늘 물어봐주고 늘 예쁘다 귀엽다 해주고 내가 좋아하는 꽃 보이면 사진 찍어서 보내주고 그럼에도 불구하고 늘 자기가 못나서 미안하다하고.... 늘 나한테 고맙다 해주는 남자친구한테 너무너무너무 고맙네 갑자기!!!!!!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