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3.03.17

남자친구랑 결혼하고싶다. 남자친구의 생각은 아직 모르겠당. 같이살면 어떨지 가끔 얘기하고 장난치듯이 윌유매리미? 같이 농담은 들었는데 아직 1년도 안만났고 남친은 30대 초 나는 20대 중반이라 결혼얘기 꺼내기는 걱정된다!!!!

2
3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그냥 자연스럽게 결혼 관련 영화나 드라마 보면서 자기는 결혼하고싶어? 이렇게 물어보는 건 어때?

    2023.03.17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그게 좋겠다!! 아니라고 할까봐 무서운것같아😂

      2023.03.17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오오 걀혼하면 어떨 거 같아? 이러 질문도!

      2023.03.18좋아요0

연관 게시글

3살 연하 남친이랑 지금 한 6개월? 정도 연애중인데 이친구가 연하지만 배울점도 너무 많고 좋아! 근데 만난지 얼마안된 2개월부터 같이 살고싶단 얘기도 많이하고 결혼얘기도 슥 꺼내고 원래 결혼 생각 없었는데 누나 만나고 결혼생각하게된다 이런얘기를 종종하더라구 우리가 장거리라서 한달에 1-2번 정도만 만나서 자잘한걸로 자주 싸우기도 하니깐 그럴바에 얼른 결혼하면 좋겠단 식으로 얘기하더라구.. 첨엔 나도 그렇고 주변 친구들도 만난지얼마안됐는데 무슨 결혼얘기를 벌써 하느냐 얘기도 하던데 남자가 만난지 얼마 안된상태에서 결혼얘기 꺼내는 거 어떻게 생각해? 그냥 가볍게 애정표현으로만 생각하면 될까? 참고로 나는 31 남친은 28이야결혼했거나 준비중인 자기들 있을까?? 글이 조금 긴데 읽어주라ㅠㅠ 난 20대후반이고 남자친구도 동갑이야. 만난지 1년정도 됐어. 연애초에 남자친구가 결혼하고싶다고 얘기했고, 난 1년 만나보고 진지하게 생각해보자고 했어. 연애전까지 나랑 남자친구 둘다 결혼생각 없었고, 진짜 좋은 사람 만나면 결혼하지 결혼하기 위해서 사람 만나거나 인생에서 결혼이 꼭 필요하다고 생각 안하는 타입이었어. 근데 이제 남자친구는 나 만나면서 부모님한테 확고하게 이 여자랑 결혼하고싶다고 계속 결혼 얘기했고, 부모님도 찬성하시고 너무 좋아하셔. 근데 우리 부모님은 아직 아무것도 모르셔. 난 남자친구 만나기전까지 비혼에 가까운 사람이었고, 부모님한테도 농담처럼 항상 결혼 안할거다 평생 엄마아빠랑 같이 살거다 그런 식으로 얘기해왔거든. 지금 남자친구 만나기전까지 연애공백도 길었고 연애도 거의 안했어. 원래 사람 만날때 신중한데 남자는 정말 정말 정말 신중하게 만나는 편이었거든. 지금 남자친구는 결혼 생각없던 내가 정말 결혼을 하고싶다는 생각이 들 정도로 사랑이 많고 좋은 사람이야. 우리 부모님도 남자친구를 아직 만나적은 없지만 성실하고, 착하고, 좋은 아이라고 긍정적으로 생각하셔. 조금씩 준비를 시작해서 내년쯤 같이 살면서 혼인신고하고, 내후년쯤 결혼식할까 생각중이야 (남자친구 직장때문에 식은 생략하거나 하더라도 나중에 하려고 생각중) 부모님한테 언제 어떻게 말해야할지 고민이야ㅠㅠ 그냥 일상처럼 얘기해도 될지 (나 @@이랑 결혼할라고 이렇게), 아니면 남자친구 정식으로 소개하는 날 얘기해야할지 (부모님이랑 친구처럼 지내는 편이라 너무 딱딱하게 느껴져서) 아니면 한번이라도 남자친구 소개하고 얼굴이라도 본 다음에 얘기해야할지 고민중이야ㅠㅠ 자기들 의견은 어때??🥺남자친구가 올해 29인데 내가 아직 20대 초반이라 결혼 얘기는 안 나왔어 결혼 얘기 함부로 할 나이도 아니긴 한데 뭔가 결혼에 대해서 생각을 하고 있긴 한 것 같은 눈치더라고 좀 전에 남자친구가 나한테 ‘진짜 행복하게 해줄게 내가 스물여덟(작년)씩이나 먹고 이런 얘기 아무한테나 하진 않을 거 아냐’ 라고 했던 것도 있고 이사람 성격 상 말을 막 던지는 스타일도 아닌데 오늘 남자친구가 반찬 산다길래 내가 해주까? 했더니 ‘결혼하면 해줘 결혼하면’ 이러더라고 나랑 결혼을 생각하고 있는 것 같긴 하지? 왜 물어보냐면 ㅠㅠ 최근에 살짝 의견충돌이 있었는데 남자친구가 진지하게 내 화법에 대해서 그렇게 얘기하지 않아줬으면 좋겠다고 얘기해서 아차 싶었거든 아무래도 결혼 생각할 나이니까 아니다 싶으면 헤어지자고 할 수도 있는 관계다 보니 혹시 이별을 생각할까 하는 마음이 들었어서...고민글인데 읽어줄 자기들 있니.. 남자친구랑 미래 얘기하는데 넘 걱정된다.. 일단 난 비혼주의고 당연히 출산도 생각 없음/남친은 (나랑) 결혼하고 싶어하고 아이도 가지고 싶어하는 눈치야. 남친이 이전부터 아이는 낳는 내 선택이라고 자기가 고민할 건 아니라고, 내가 하자는 대로 따른다고는 말했지만 요즘에 자꾸 우리가 자식이 생기면~ 하고 if 얘기해. 남친 어머니도 손주 보고 싶다고 그러시고 애기 보여달라고 하신대. 그걸 또 나한테 말해서 알게 됐고.. ㅎㅎ하 진짜 부담스럽고 머리아프다 결혼도 그런데 그걸 건너뛰고 아이 얘기라니 ㅋㅋㅋ.. 근데 웃긴 건 우리 둘 다 20대 초 동갑이야 그래서 더더욱 이런 얘기 안 했으면 좋겠어 이런 생각 안 하면서 그냥 재밌게 만나고 싶거든...심심한 자기들, 결혼에 대해 생각중인 자기들한테 고민상담할게있오.. 나는 27살이구 남친은 30인데 사귄지는 이제 40일됐거든. 첨에 SNS로 나한테 연락이 왔어. 귀여워서 친해지고 싶다고 하더니 반나절만에 전화가 오더라구. 뭔가 아예 모르는 사람인데 알던사람같은 느낌이 들었고 싫지는 않아서 다가오는 주말에 점심 한끼 하자고 약속했어. 그 다음날 출근했는데 당일 저녁에 갑자기 보자고 하더라. 알겠다고 하고 만났는데 내 이상형은 아예 아니었어. 내가 이전에 만났던 모든 남자들이 이상형이 아니었어서 그냥 생기기만하면 됐다 싶은 맘에 그냥 살짝 괜찮다? 이정도였는데 첫 만남에 2차까지 하면서 서로 본인 가족사부터 이전 연애, 이런저런 얘기 다 했거든. 근데 몸에 베인 매너가 맘에들어서 좋다는 아니고 인간적인 호감까지 쌓였는데 본인은 이제 결혼까지 생각하는 진지한 연애를 하고싶다고 하더라구. 근데 사실 나는 진지한 연애 할 마음은 없었는데 결혼 얘기가 나오니까 좀 당황스러웠어. 애초에 SNS로 연락하자마자 결혼 생각하는 사람이 어디있겠어...? 일단 ㅇㅋ 알겠어 하고 술집을 나와서 걷는데 남친은 이미 나한테 너무 호감이 있어보였고, 나도 싫진 않았기때문에 만나자고하면 만나줄거냐길래 알겠다고 했더니 냅다 만나자고 하더라고. 그래서 여기까지 왔고, 이제 40일 됐는데 결혼얘기를 너무 많이해...(한번씩 부담스러울정도로..) 전남친도 지금남친이랑 동갑이라서 결혼얘기가 안나왔던건 아닌데 그냥 장난스럽게 얘기했던거고 지금은 너무 진지해서 사실 있던 결혼생각도 없어지게 만든다 해야하나.. 좀 그래. 그리고 내가 20대에 결혼하고싶다는 생각이 있으면 또 모르겠는데 나는 인생목표가 창업이라 현재 직장다니면서 창업자금을 모으고 있는중이고 늦어도 2-3년 안에 창업하는게 목표야. 그러니까 적어도 2-3년 안에는 결혼할 생각이 아예 1도 없고, 우리 부모님도 내가 결혼하는 것보다 하고싶은거 하면서 사는걸 원해서 당장 결혼하는걸 원치 않으셔. 부모님께 남자친구 얘기 슬쩍하니까 벌어놓은것도 없는데 결혼얘기를 하냐고 하더라구.. 그것도 사실 맞고 내 결혼상대로 지금 남친은 아닌거 같거든. 좋은 사람인건 맞는데 결혼상대는 아니라고 판단이 들어서 나는 계속 당장 결혼생각없다고 선을 긋고 있고, 아직 만난지 1년도 안됐는데 부담스럼다고 여러차례 얘기했어. 오늘 저녁에 같이 치킨에 소주마시면서도 그런 비슷한 얘기하더라.. 내가 외동이라 가족이 셋밖에 없고 부모님 두분 다 맞벌이라 어릴때 나 혼자 외롭게 커서 가족 셋이 모이는 유일한 취미가 캠핑인데 몇주뒤에 간다고 하니까 이번에 본인도 같이 가면 안되냐고 그러더라구.. 우리 엄마가 남친을 그렇게 좋아하는것 같아보이진 않아서 좀 그렇다고 둘러 얘기했는데 계속 가볍게 만나기싫고 내 부모님이랑 친하게 지내고 싶대. 오 근데 우리 부모님은 결혼얘기 자꾸 꺼내는 남친이 달가워 보이진 않은거 같고,, 내 남친은 계속 당장 결혼생각 없다하는데 결혼얘기를 꺼내고,, 좋은 사람이긴한데 가볍게 만나려고 하는 내가 이기적인건가 싶기도 하고 잘 모르겠어.. 정말 현실적으로 남친을 봤을 땐 당장 결혼할 때가 아닌거 같거든..? 모아둔것 아무것도 없는데 결혼 얘기하는것도 좀 그렇고, 내가 아직 사랑이 남친보다 크지 않아서 그런건가 싶고.. 남자들 30살이 되면 다들 결혼이 하고 싶어지는걸까? 내가 하고자 하는게 없었으면 나도 결혼을 빨리 했을 텐데.. 이런 남친을 만나고 있으니까 연상보다 연하를 만나야하나 이런 생각도 들더라고. 자기들 생각은 어때??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