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3.08.26

남자친구가 양팔 잡고 침대에 나 덮치는 자세 할때 흥분? 되서
말했었는데 다음에 목을 조르더라구
엄청 쎄게는 아니구 느낌날 정도? 두손으로!
그래서 왜 그랬었어? 물어보니까 팔 제압? 한거 좋아하길래
이쪽 인가 해서 해봤다는데 솔직히 살짝 좋았는데
나 이제 그런 취향인건가 ㅠㅠ 위 글들로 보면 나 뭔 취향 같아?? 날 손으로 해주는거 좋아하고 막 오컨 좋아해 영상만 봤고 해본적은 없어 오컨을 그래서 그냥 내 취향이 뭔가...

0
12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나도 살짝 그런 취향인듯.. 첨엔 엉덩이 맞는거 살짝 좋았는데 이제는 내가 하다가 먼저 때려달라구해 그래서인지 상대방이 점점 존댓말도 시키고 허리도 꽉 눌러서 완전 낮추고 점점 세져

    2023.08.2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난 맞는건 안좋아해..!! 그래소 흠...

      2023.08.2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완전 그런쪽은 아니지않을깡?

      2023.08.26좋아요0
  • deleteComment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부럽당...

    2023.08.2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어떤게 ㅠㅠ?

      2023.08.2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그냥 분위기 읽고 알아서 해주는거

      2023.08.2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다들 그런 얘기 하는구나...난 한번도 해본적 없는데....내성향도 모르겠구....

    2023.08.2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다들 그런 얘기 하는구나...난 한번도 해본적 없는데....내성향도 모르겠구....

    2023.08.2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아 애인분이랑 이런이야기를 안해?? 하고나서 이야기 하지 않아..?

      2023.08.2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아니요....끝나면...그냥 각자...난 섹스 끝나고 한번도 안아준적 없어요..2년동안...

    2023.08.26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헐....나는 지금 남친이 처음이고 늘 끝나면 안아줘 할때도 안아달라하기도 하고 참기 힘들면 안으라고 해쥬고 처음할때는 엄청 오구오구 해줬어 내가 엄청 아파해서 계속 물어봐주고 내가 얘가 처음이라 이렇게 해주는건가..?

      2023.08.26좋아요0

연관 게시글

나 BDSM 테스트 해봤어 리틀 97%....! 나는 아까도 남친한테 찡찡대는거 좋아한다고 글 썼는데 내가 상대를 제압한다 생각하는건 상상이 안 되네 평소 인간관계에서도 그런거 싫어하기도 하고 나 막 당하는 야동보고 그런 취향 좋아하는 나 자신을 발견하고 놀랬었는데 ㅋㅋㅋㅋ 난 이런 취향이구나....꿈에서 나 포함 여자 4명이 있었는데 한분이 나 손으로 괴롭히고 나머지 두분은 주변에서 보면서 내 신음소리 존나 꼴린다고 했어. 그래서 나도 더 흥분해서 소리 안참고 내고 그랬는데 나 여자도 좋아하는건가?여자랑 사귀는 상상은 해봤는데 섹스하는 상상은 안해봤거든. 그래서 꿈꾸고 그냥 여자를 좋아하나..? 생각이 드는데 어디다 물어봐야할지 모르겠어.남자친구가 겨드랑이 좋아하는 자기 있어..? 한 번도 그런 티 안 냈었는데 애무하면서 겨드랑이를 엄청 빨더라구…;;; 기분이 나쁘거나 하진 않았는데 보편적인 취향인가 싶어서!내 취향이 사라지는거 같아 내가 흐려지는 느낌? 난 20대 후반인데 몇년전까지만 해도 내 취향도 확고하고 하고싶은 일, 좋아하는 것도 많았거든 근데 요즘은 그런게 없어진거 같아... 그래서 뭔가 재미가 없달까... 좋아하는 음악이 없어 취향에 딱 맞는 음악을 발견하고 짜릿한 기분을 느껴본게 언제인지... 차 타고 드라이브하면 항상 남자친구나 가족들 취향에 맞춰서 음악을 켜고 내가 듣고싶은거 들으라고하면 생각하는게 없어...🥲 식사메뉴를 고민할때도 같이 먹는 사람 취향에 맞추게 되거든 남자친구랑 먹을때는 남자친구, 가족이랑 먹을때는 가족, 친구랑 먹을 때는 친구한테 맞춰서 좋아할만한 메뉴로 찾아보고 먹어 난 특별히 먹고싶은 음식이 없거든... 원래 돼지박사라서 하루종일 먹고싶은 메뉴만 생각하고 살았는데... 지금 남자친구랑 해외여행 갈 계획도 세우고있는데 원래 내가 해외여행 너무 좋아해서 코로나 전에는 1년에 최소 3번은 여행갈 정도였거든? 근데 지금은 또 가고싶은 곳이 없어 그래서 그냥 남자친구가 가보고싶다고 한 곳, 남자친구가 안가본 곳 위주로 찾아보고있어 이전에는 하고싶은게 많아서 취미도 엄청 배우고 여행도 많이 다니고 재밌게 살았던거같은데 작년부터 뭔가 내 취향 없이 흐리멍텅해지는 기분이야ㅠㅠ 오늘 저녁 데이트때 뭐 먹을까 고민하다가 마음이 너무 씁쓸해졌다😭아니 다들 남친 자위 안궁금해...?ㅠ 내가 손으로 해주는건 별 느낌 없어하는 것 같아서 어떻게 하는지 궁금한거야. 그래서 "혼자 할 때는 어떻게 해? 이렇게 해?" 일케 물어봤고든,,, 혼자 손으로 할 때랑 내가 손으로 할 때랑, 뭐가 다르길래, 혼자할 때는 싸고 내가 할 때는 못 싸는건지 궁금해서,,, 그랬더니 막 느낌 똑같다고 근데 그거랑은 다르다면서 왜 자꾸 물어보냐고 화냈어ㅠㅠ 화낼 정도인가 싶었는데 싫어하는 것 같아서 다시는 안물어보려고,,,ㅜㅠ 근데 저러니까 '나말고 섹시한 언니들 봐야 싸는건가, 얼마나 길티한 생각하면서 하는건가' 별 생각이 다들어...🥲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