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2.06.07

남자친구가 구속이 심한 편인지 판단해줄 사람?!ㅠㅠ

어제 대실해서 남친이랑 누워있다가 실수로 내가 다른 남자 이름을 불렀어
ex)00아 안녕!(했는데 00이 남친이름이 아니라 같이 팀플하는 남자 이름이야)

남친이 연상이라 내가 남친 이름 부를 일이 거의 없고 항상 오빠오빠 하는데, 요새 팀플때문에 회의를 자주하면서 00님 이름을 많이 불러서 헷갈렸나봐
그래서 바로 미안하다고 하고 나도 당황해서 아무것도 못하고 가만히 있는데 남친이 그 남자랑 카톡한 걸 보여줄 수 있냐는 거야.
난 숨길 것도 없고, 카톡 내용으로라도 아무 사이 아니라는 걸 해명하고 싶어서 카톡을 보여줬어.

근데 카톡을 보더니 내 말투가 너무 살갑다는거야.
남친이 살갑다고 지적한 멘트가
“넵ㅎㅎ 감사합니당” 이거였어.
그리고 팀플 회의 끝나고 회식을 했는데 거의 십만원어치를 그 남자가 혼자 계산한다고 하길래 내가 부담스러워서 카톡으로 송금을 했었거든. 근데 그 남자가 보내준 돈을 안받으려고 일부로 카톡을 안보는거야. 그래서 내가 (이모티콘) (기프티콘)이라고 카톡으로 보내서 카톡을 읽게 하려고 했었거든. 근데 남친이 이 부분을 보고 이게 사적대화 아니냐고 뭐라 하더라고.
또 말은 언제 놨냐면서 뭐라하길래 말 놓은 적
없고 그 남자가 먼저 카톡으로 “돈 안받아”하길래 내가 “받아” 이런식으로 따라한 거다.
이러니까 자긴 이해를 못하겠대.

내가 남친한테 사과도 하고
설명도 하고 핸드폰도 보여줬는데
계속 나를 의심하는 것 같아서
나도 짜증이 나는거야.
그래서 좀 짜증을 냈더니, 자기같으먄 이 상황에서 무릎 꿇고 빌었을 거다..
이런식으로 이야길하더라고ㅠㅠ

내가 생각했을 때 스스로 잘못한 건
1. 다른 남자 이름을 부름
2. 카톡으로 업무 이외에 불필요한 대화를 함
3. 대화하면서 짜증을 그대로 티 낸 거

정말 아무리 많이 생각해도 이정돈데
남친이 도대체 뭘 원하는질 모르겠어
사과를 해도 자긴 풀리지가 않는다 그러고
자기라 앞으로 날 어떻게 믿고 약속을 보내냐는 식으로 말해

난 내 주관이 뚜렷하고 옳고 그름을 잘 판다뢀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
감정이 격해지니까 도대체 어디서부터 어디까지가 내 잘못이고 남친 잘못인지가 헷갈려ㅠㅠ

글이 좀 긴데 읽어보고 의견 얘기해주라
(+ 남친은 질투가 많은 편이고, 팀플 회식하면서 연락 텀이 2시간 정도 늦어졌을 때가 있었는데 이때 되게 싫어하고 화냈었어.)

0
8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자기가 다른 남자 이름 부른 게 그렇게 큰 잘못인지 모르겠는데... 그거 그냥 할 수 있는 실수잖아. 전애인 이름 부른 것도 아니고... 2,3번도 자기 잘못인지 잘 모르겠어. 특히 2번은 회사 동료랑 밥값 얘기도 못 하나 싶고.

    2022.06.07좋아요3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그런건가,,?ㅠㅠ 의견 고마워 자기야

      2022.06.07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안녕 자기! 개인적인 내 생각으로는.. 마냥 구속이라 생각하기보단 화가 질투와 섞여 꼬리를 물고 물어 나타난 행동이라고 생각해. 왜냐하면 같이 있는 상황에서 둘밖에 없는데 다른 이성의 이름이 직접적으로 잘못 언급되면 나라도 여러 생각이 들 것 같거든. 단순히 잘못불렀나 보다 라는 생각보단, '잘못부를만큼 나보다 가까운 존재가 있다', '내 존재를 능가하는 누군가가 있는건가' 등등 여러 생각을 하게 되는 부분이라 생각해. 어느 누가 사랑하는 사람이 자신의 이름을 잘못불렀을때 '그럴 수 있지, 괜찮아~' 하고 마냥 넘기기만 하겠어. 그게 꼬리를 물어 카톡을 보여달라고 하는 것이었을거고. 자기도 그 과정에서 나는 떳떳하고 아무것도 없는데 의심을 받아 속상하니 자기도 모르게 짜증이 섞이고 그랬을거야. 무릎까지 꿇는다 정도는 아니지만 (이부분은 조금 극단적이라 생각해) 그만큼 속상하다는 의미 아니었을까 싶고. 자기 남자친구가 자기를 많이 좋아해서 그런 것 같아. 그러니 둘이 다시 이야기를 해보거나 이럴때 규칙을 정해놓는것도 좋을 것 같아. 근데 자기 남자친구의 이런 행동이 지치고 점점 힘들어지고 하면 꼭 그건 자기 남자친구에게 말을 하고 그래야해 알겠지? 자기에게서 구속이라는 단어가 나온 이유가 분명 있을테니까.

    2022.06.07좋아요3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꼬리를 문다는게 맞는거 같아. 어제 대화하면서도 꼬리를 물고물어서 얘기하느라 해명하기에 급급했거든ㅠㅠ 입장 바꿔서 생각했을때 남친입에서 다른 여자 이름 나오면 속상할 것 같지만 그 후에 남친 반응이 속상했던 것 같아. 더 생각해볼게 의견줘서 고마워!

      2022.06.07좋아요2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내같으면 엄청 속상하고 서운했을것 같아 ㅠㅠ 질투많은편이라 그런가 ? 나도 꼬리를 물고 무는것에 대한 자기2의 말에 동의해 . 내가 그렇거든 ㅠ 자기가 남자친구한테 말로 잘 표현을 해서 확신을 줘야할 것 같아 .. 구속이라고는 생각이 안드는데 그건 내 입장이고 다른사람들은 그렇게 느낄수도 있겠네 !

    2022.06.07좋아요2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4

    입장바꿔서 남친이 다른여자이름 잘못(?)부른다면 난 당장 옷입고뛰쳐나온다. 아무말 들리지도 듣지도않을꺼임.

    2022.06.07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5

    나도.. 남친이 다른여자 이름부르면 눈돌아가고 화내고 그럴거같아 증거 보여줘도 이미 맘상했구.. 전화도아니고 같이있는데 얼굴보고 말실수한거니까 납득이 살짝.. 안될거같아 내가 남친입장이었다면. 그 문제만 보면 그렇다는거야

    2022.06.07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6

    3번때문인거같아 공감안해줘서ㅠㅠ 서러울거같아

    2022.06.08좋아요0

연관 게시글

남자친구랑 동거 중인데 내가 잠깐 본가에 가 있었을 때 여사친이랑 삼십분 동안 전화한 기록을 남친 자는 동안 어쩌다가 봤음. 그 통화 기록 보고 그 여사친이랑 한 카톡을 봤는데 나랑 사귀고 난 뒤로 연락이 끊겼다가 남친 생일 즈음 (10월 달)부터 다시 연락하기 시작해서 최근까지도 (11월 10일 쯤) 내가 집에 없을 때마다 같이 게임을 하는 것 같더라고…? 카톡 보니까 나랑 사귀기 전부터 같이 게임하는 사이였던 것 같긴 한데 내가 남친한테 ㅇㅇ(여사친 이름)이 누구야? 하면서 통화 기록 봤다고 그랬더니 오랜만에 연락이 와서 전화하다가 끊었다고 그러고 카톡도 안 하는 사이라고 함… 물론 카톡 기록 본 건 나도 잘못 한 거 맞긴 한데 카톡 본 건 말 안 함. 근데 왜 굳이 거짓말까지 하냐는 의문이 계속 듦… 남친은 왜 자기를 못 믿냐고 하고… 그 여사친이랑 한 카톡 채팅방도 숨겨놨는지 뭔지 그냥 훑으면서 보여줄 때는 안 보이고 검색으로 이름 쳐야 나옴. 근데 자기는 숨기는 방법도 모른대. 내가 그 카톡방을 본 게 어제 밤이었는데 아까 채팅방들 훑으면서 보여줘도 내가 계속 찝찝해 하니까 내가 핸드폰 못 보는 각도로 한 다음 조금 지나서 그 채팅방을 보여줬는데 그 새에 카톡방을 나갔다가 다시 들어간 건지 아무것도 없는 톡방을 보여주더라… 며칠 전까지도 카톡하고 둘이 게임했으면서 왜 거짓말하지… 짜증나 죽겠음자기들 이게 상대방을 못 믿는 행동이야? 어제 남친이랑 같이 벤치에 앉아있다가 남친이 폰 하면서 카톡 채팅창에 들어간 걸 봤는데 내가 아는 여사친 이름이 떠있는거야 그래서 말은 못 하고 속으로 엥 둘이 연락을 했다고..? 라는 생각만 하고 있었어 오늘 남친한테 말해보니까 대화내용 보여주더라고 보니까 별 내용은 아니었는데 남친이 내가 얘랑 연락을 하겠냐면서 자기를 믿으라그러던데 내가 아직 남친을 못 믿고있는 게 맞겠지..?전여친 이름 부른 남친 어케해야해? 남친이 예전에 2년 가까이 사겼던 전여친 이름이랑 나 랑 같고 성만 달라. 전여친 이름이 강예지면 내 이름은 한예지야. 연애 초에 예약자 명단에 내 이름을 강예지 로 썼던 적이 있어. 그때는 걍 장난식으로 넘어갔어. 친구 이름이라고 미안하다고 했었는데 알고보니 전여 친 이름이었던 거야. 알게된 후로 내가 자꾸 그 일 장난 처럼 언급하고 남친 성 다르게 부르면서 뒤끝 보이니 까 남친도 짜증나는 거처럼 그만해~! 이러고 그랬거든. 근데 오늘 서로 장난치치다가 남친이 또 내 이름을 강 예지라고 한거야.. 그래서 내가 정색하고 뭐?' 하니까 남친이 당황해서 내 눈 몇초동안 바라보다가 미안해.. 하더라고. 순간 기분 너무 나빠져서 걍 자리 떴어. 남친 이 예지야 미안해, 예지야 미안해, 어떻게 해야지 화풀 릴까 하는데 그게 내 이름인지 걔 이름인지.. 너무 짜 증나더라. 그래서 이름 부르지 말라고 화 냈어. 진짜 짜 증나. 내 이름 부를때 걔 생각하냐고 물어보니까 아니 래, 걔한테 미련있냐니까 아니래, 그럼 왜 계속 잘못부르냐니까 모르겠대. 안 그래도 이름 같은 거 알고 난 후에 내 이름 부를 때 전여친 생각날까봐 짜증났었는데 이런 일이 또 생기니까 너무 화나. 어케 해야해?긴급 완전 긴급!!!!!! ㅎㅏ.. 얘들아 들어봐 남친이랑 카톡하다가 갑자기 자기는 머하고 있냐는 카톡을 나한테 보낸거야 나는 남친이랑 서로 이름으로 불러서 나한테 왜 자기라고 말하지? 싶더라구 심지어 나는 남친이랑 이미 카톡 하고 있는 상황이었으니까 뭐하고 있냐 물어보는 거 자체가 성립이 안되잖아 그래서 따졌지 남친 말로는 옛날부터 아는 사이인 남자애랑 장난식으로 자기라고 한다 하면서 디엠 카톡 내역 싹다 보여주더라고? 사귀는 사이가 아니란 건 확실히 알겟어..근데 나는 저런게 이해가 안되더라고.. 혹시 내가 꽉 막힌 사람 같애? 그런거면 나도 좀 넓은 시야로 보게 노력해야지... 심장이 벌렁벌렁 뛰어자기들 혹시 남친 대신 카톡 써주는 사람있어? 남친이 친구나 가족이 보낸 카톡을 나한테 보여주면서 이런이런 카톡이 왓는데 뭐라고 답하지?? 그러면서 항상 물어보는거야. 그러면 나는 별생각없이 이런이런식으로 답하면 되지 않을까? 그렇게 시작한게 이제는 아예 내가 남친한테 온 카톡 답장을 대신 써줄 때가 많아. 도와달라고 하면 조금씩 해주는데.. 이게 좀 걱정되더라구. 이래도 되는건가 싶어서.. 이런 적은 첨이라. 남친한테 스스로 써보라고 하긴하는데 카톡을 받으면 남친은 뭐라고 답할지 생각하는데 오래걸리고 어려워해 그래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다고 좀 도와주면 안되냐고 하거든. 사실 나한테는 이게 전혀 스트레스받는 일은 아니고 금방 할 수 잇어서 거뜬히 도와주게 되고.. (물론 전체적으로는 남친이 말한 방향의 내용을 담아서 쓰고 남친한테 읽어준다음에 남친이 원하는대로 수정해서 보내긴해) 하지만 어쨋든 남친 친구들이나 가족들은 이걸 알면 기분이 나쁠 수도 있는거잖아? 내가 그들을 기만하는건가 싶기도하고 한편으론 남친이 너무 나한테 의존? 적인건가 싶기도 해서 걱정이 들때가 있거든. 내가 별걱정 다하는건지 아니면 정말 걱정할 만한 일인지 자기들 의견 듣고싶어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