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4.03.30

나 양성애자거든?

좋아하던 여자애 있었는데 걔는 이미 썸녀? 호감이 있는 사람이 있었어. 걔는 나랑 놀러 자주다니고 썸녀랑 관계 진척도 고민상담해서 진짜 찌통인데 내가 상담해줬거든 ㅋㅋㅋ

내가 듣기로는 뽀뽀 쪽만 하는 사이였다고 그랬는데 ... 솔직히 썸은 끝나고 아무말 없이 사귄다고 생각했거든?

어느날 걔랑 키링인형 사러 가게 들어가서 그런 말을 했단 말이야.

"아 나도 그렇게 서로 좋아죽는 사람이랑 사귀어보고 싶다 ㅋㅋㅋ 그런애랑 뽀뽀하면 좋아?"

이렇게 물어봤는데 걔가 잘 모르겠는데? 이래. 뭔 소리냐고 했는데 자기가 뽀뽀를 걔랑 자주 하는건 맞는데 그게 기분 좋은지 모르겠대.

생각보다 사이 안 좋나? 아직 어사인가? 싶어서 왜~ 걔 친절하고 좋다며~ 이랬는데 걔가 너랑 뽀뽀하면 기분 좋은지 알 수 있을 것 같다는거야...

그러다가 갑자기 "야, 나랑 해볼래?" 이러는거임...

내가 순간적으로 표정 구기고 쳐다보니까 키링 인형들고 아니~ 이 인형들끼리 뽀뽀해보자고~ 이래서 아뭐야 ㅋㅋㅋ 진짜 ㅋㅋㅋㅋ 하고 넘어갔는데...

뭔가 순간적으로 기분이 되게... 이상했음... 저거 진심인가...? 내가 정색한거 좀 오반가...?

1
17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구라면 미친 거긴 한데 저런 말을 구라로는 안 칠 것 같음... 쌍방 여자좋아인간인 거 알고 있으면 더더욱

    2024.03.30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나 진짜 당황했어... 걔도 나 여자 좋아하는 거 알고 둘이 약간 애틋했다가 잠깐 멀어진 사이였는데... 못본사이에 썸 만들어놓고 저런 소리를 막 하니까 나만 한국이고 쟤는 미국인줄 알았음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ㄹㅇ 그 썸이랑 그닥 잘 안 되고 잇는 거 아냐?... 그런 거 아님 해석이 안 되는디 근데 뭐든 의도가 그리 좋아보이진 않는다 내가 저 상황이었음 약간 아 썸이랑 잘 안 되니까 이제 와서 내가 아쉬운가?... 싶을 듯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나도 내가 좋아하지 않았으면 그생각 했을것 같아 ㅋㅋㅋ아... 근데 왜 난 저 말에 진짜 쪼끔 설렌거지 ㅠ 표정에서 드러난 거 아니겠지 솔직히 스킨쉽 하는 썸녀 있는데 나한테 저런 말하는거 좋은거는...아니자나...그치...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엄...애매해 더 없어? 나도 손깍지 끼고 손등에 서로 뽀뽀해도 친구로서 하더라 나 레즈 상대 바이였음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저 일 저어어언에 썸녀 잇는거 몰랐을 때 저런 이야기를 한 적 있는데 걔가 웃으면서 아 난 근데 솔직히! 지금 연애 생각 없어. 사귀어도 너같은애랑 사귀고 싶다 ㅋㅋ < 라고 했는데 너같은애는 뭔지 사실 아직 모르겠어...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직진.해도ㅠ될거 같은디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잠깐 안 봤다고 바로 썸녀가 생긴거랑 뽀뽀를 하고 다니는데 관계 진척을 물어보는게 좀 걸리긴 해... 직진해도 되나...? 근데 내가 저때 너무 쌉정색해서 뭐라고 물꼬를 터야하나...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흐으음..... 너무 애매한데...... 평소에도 저런 말 아무렇지 않게 하던 사이면 그냥 말한걸수도 있고... 그게 아니라면 그냥 지금 사람 혼란스럽게 만들어버렸는데.......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위에 다른 자기한테 쓴 글 읽어보면 진지하게 한번 어떤 관계를 원하는건지 대화해보는게 좋을 것 같아... 내 주변에는 팔짱이나 기대는 행동 같은건 그냥 아무렇지 않게 하는 레즈/바이 친구들이 많더라고... 나도 레즈인데 그냥 진짜 아무렇지 않게 하는편이고...

      2024.03.30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그런가 아니 근데 뭐라고 말을해야하지...? 임자 있는 애한테 꼬리치는걸로 보이는거 아니겠지? 그 썸녀라는애도 친하진 않지만 얼굴 봤던 애란 말이야.... 사이 어색해질거 같애.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임자 있는 사람한테 꼬리치는걸로 전혀 안보여..! 그냥 카페나 대화할 수 있는 곳 가서 요즘 너가 자꾸 나를 혼란스럽게 하는 행동이나 말을해서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다 나랑 어떤 관계로 남고싶은건지 궁금하다 이렇게 직접적으로 물어보는게 좋을 것 같아.... 괜히 돌려 말하면 오해의 소지가 생길 수 있으니까...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4

    이… 이 무슨…? 원래 동성사이에 팔짱까진 자유롭게 끼는 게 우리나라지만 뽀뽀…??????? 이게 쌍방향이 아니라고??????

    2024.03.3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그러니까... 아 ㅠㅠㅠ 뭔지 모르겠어 어장인가? 그냥 나한테 농담한건가? 아니근데 나 보수걸인거 걔도 알아 뽀뽀부터는 좋아하는 사이끼리 하는거라고 둘이 암묵적으로 하는 줄 알았어...

      2024.03.30좋아요0

연관 게시글

남자친구랑 며칠전에 첫경험 했다… 내가 전부터 섹스 목적 절대 아니고 그냥 둘다 기숙사라 둘이 뽀뽀하고 꽁냥댈 공간도 없어서 방잡고 넷플보고 부둥부둥하고 놀고싶단 생각 많이 했는데 데이트하면서 술마시다가 자고갈까? 이렇게 막 말하니까 아 안돼~ 기숙사 가야지 이러는거야ㅋㅋㅋㅋㅋ.. 그래서 아 우리 놀다가자…종강하면 못보잖아~ 막 이랬더니 …진심으로 하는 말이야? 이러길래 어!! 가자! 가서 넷플보고 맛있는거 먹고 잠만 자고오자!!! (이때까지도 섹스의 ㅅ도 생각 안 하고 있었어) 이러고 야놀자로 방잡고 모텔에 갔다? 가서 각자 씻고오고 난 걔 씻는동안 온라인강의 들었음ㅋㅋㅋㅋ진짜 나 해맑았다…레전드 걔 씻고 와서 둘다 목욕가운 입고 누워서 스릴러 영화 보다가 재미없길래 막 여행유튜버 보고 놀았어 완전 건전하게ㅋㅋㅋ 근데 내가 보다가 졸려서 걔 품속에 얼굴 묻으니까 내 볼 잡고 키스하는거야 원래는 부끄러워서 사귄지 2주째 되던날 안아달라니까 진도 너무 빠르다한 애가 맞는지 풉캭 그래서 키스만 한 20분 하다가 걔가 내 어깨에 얼굴 묻고 막 숨쉬길래 나도 흥분돼서 걔 귀에 뽀뽀하고 걔도 내 귀에 뽀뽀하고 하다가 내가 귀 핥으니까 미친듯이 흥분하더라..그렇게 서로 막 엉키다가 걔가 옷 벗을까..? 해서 벗었어 완전 풀발이더라 그래서 콘돔 가져오고 했..답니다 콘돔 끼기 전에도 진짜 끼워? 넣기 전에도 진짜 해도돼…? 막 이러고ㅋㅋㅋㅋ 처음엔 진짜 아팠는데 걔가 하면서도 귀나 목 자극해줘서 괜찮았고 다 하고나서 내가 나가떨어지니까 볼에 뽀뽀하고 꼭 안아주더라 그러고 둘이 꿀잠잤어 ㅎㅎ…아침에 눈뜨자마자 한번 더 했다 아놔…남자친구 만난 얘기.. 쓰다보니 길어지네! 어디다 해본 적 없어서 이렇게라도 써보고싶었어ㅎ 나는 자존감도 낮고 자신감도 없고 아무튼 사랑받을줄 몰랐던! 누가 날 좋아하면 그 사람이 싫어지고 연애같은건 너무너무 싫었던 사람이야 학교에서 처음 만나서 친해지고 인스타 교환하고 카톡 연락하게되고 만나서 밥도먹고 그랬는데 내 생각은? “좋은 친구가 생긴것같다..” ㅋㅋㅋ 난 걔가 카톡에서 바르게 말하는 것도 마음에 들었고 분위기 띄울줄 알지만 나대지 않고 예의도 갖춰서 좋았고 무엇보다 반반하게 생겨서 ㅎ.. 좋긴 했지만 내가 걔랑 사귄다? 이건 내 사전에 없는 일이거든. 대화 하는것도 서로 가진 특징들도 너무 잘 맞고 잘통해서 친한 친구로 남았으면 했어 솔직히 걔가 나한테 관심이 있었던 것 같거든 학교 끝나고 자기 집 지나쳐서 40분은 더 가야하는 거리를 차로 데려다주고 자기는 집에가질 않나.. 내가 버스 놓쳐서 1교시를 온라인으로 듣게되면 자기도 수업 빠지고 나 있는 곳으로 와서 같이 온라인으로 듣질않나.. 누가 봐도 관심있는 사람이었는데 나는!! 날 좋아할리 없다 이거완전 내 김칫국이다 한거야.. 🤦‍♀️ 그렇게 학교 끝나고 만나는 시간이 많아지고 나는 걔한테 “나는 누가 나 좋아하면 그 사람이 싫어지더라” 라고 카톡을 보낸적이 있었어. 솔직히 이건 찔리라고 보냈다 나 좋아하지말라고..(좀 이상한데) 학교 끝나고 차 타고 둘이 공원에 간 적이 있었어 같이 걷고 구경하고 기대서 앉아있고 남들이 보면 무조건 썸이다! 하겠지만 나는 절대 아니라고 생각했지.. 그러다 어두워졌는데 저녁 먹을 시간은 아니라서 잠깐 차에 있기로 했어. 그리고 정적...묘하죠? 걔가 나한테 궁금한게 있다고 했어 “너는 너를 좋아하는 사람은 싫다고 했잖아. 그러면 .. 내가 싫어?” 두둥 무슨소리지 이게....?. 난 진짜 너무 당황스러워서 체감 5분은 눈알만돌려대며 머리를 굴려봤어.. 한마디로 날 좋아한다는 소리잖아? 내가 진짜 잠깐만.. 거리면서 생각을 하고는 “너 나 좋아해?” 라고 물어봤는데 자기는 돌려말한건데 그렇게 직설적으로 물어보냐는거야 ㅋㅋㅋㅋ 그동안 자기가 그렇게 티를 냈는데 몰랐냬.. 솔직히 나는 원래 그런 사람인줄 알았어 얼굴도 반반하고 걜 잘 몰랐으니까.. 아무튼 혼란스러운 와중에 내가 더 걱정되는건.. 나는 걔가 좋지만 걔랑은 ‘커플’이 될 수 없다는거야 막연하게 두려움이 있었어 연인이라는 한 단어로 묶이는 것에 대해.. 이상하게 느껴질 수 있겠지만 나한테는 정말로.. 큰 벽이었어 서로 좋아는 하지만 커플이 될 수 없다는게.. 걔한테는 당황스러울 수 있는 소리잖아. 걔가 물어보더라고 너도 내가 좋냐고, 내가 싫으면 좋아하는거 그만 하겠다고. 그래서 나는 “ 나도 너가 좋지.. 너무 이기적일 수 있는데 우리 사귀지는 말자..나한테는 시간이 많이 필요해..” 솔직히 내가 들었으면 어처구니 없는 소리였을 것 같아.. 사귀진 말자니 어장이야뭐야 근데 걔는 흔쾌히 알겠대 너가 부담을 느낀다면 자기는 충분히 기다릴 수 있대 평생 안사귀고 이렇게 지내도 된대.. 근데 나는 너무 미안한거지 어디가서 여친 있다고도 못하고 사귄다는 말도 못하고.. 계속 미안해 하니까 그러더라고 ”내가 좋아하는 사람이 억지로 나랑 사귀어주는건 내가 바라는게 아니야. 너도 그건 싫잖아” 그때 딱 알겠더라고.. 이 사람은 진짜로 언제든지 기다려줄 사람이라는걸.. 그 이후로 한번도 내 마음이 어떤지 물어보지 않았어 내가 부담스러워 할 까봐 그런거겠지 ㅋㅋㅋ 고백 한 날 저녁에 내 손을 계속 잡고 있었는데 그러기 전부터 손은 은근슬쩍 잡았단 말이야? “너 은근슬쩍 손 계속 잡고 있었잖아ㅡㅡ” 하니까 “잡고싶은걸 어떠캥....” 이러더라고 ㅋㅋㅋㅋㅋ 몇주 뒤에 달 보러 간 적이 있었는데 내가 그날 했던 질문에 걔는 느꼈대 자기를 남자친구로 받아주는거구나 하고.. ㅎ 그래서 우리는 공식적으로 날짜 세고 있는게 없어! 지금은 당당하게 사귀고는 있지만.. 대충 몇개월 됐어 하지 딱 몇일이야! 할 수 있는 날짜가 없더라구 이후로도 내가 불안해서 운 적이 많았는데.. 그냥 뭔가 계속 불안하더라고 난 회피형이기도 하고 사귀는거에 대해 이유없는 불안감이 많았어 얘가 나를 언제든지 떠날거라는 그런.. 내가 더 좋아하면 나를 질려할거라는? 그런 두려움들 그럴때마다 괜찮다고 계속 안아주고 말해주더라고 “너가 나를 아무리 좋아해도 내가 너보다 좋아하는 마음이 훨씬 커. 난 늘 너보다 더 좋아해” 라고.. 그 말이 너무 와닿아서. 이후로는 불안한건 싹 없어졌어 남친은 아직도 날 애기취급 하지만ㅋㅋㅋㅋ 그때 왜 불안했는지도 모르게 요즘 너무 행복하다.. 친구들한테도 말 한적 없던 내 에피소드 자기방에 한번 얘기해봤어!!! 후후.. 🥰연애 어렵다~~ 나는 연애 경험은 별로 없는데 성욕이 왕성한편(?) 이여서 ㅋㅋㅋ 솔로일때도 좋았는데 잠자리는 갖고 싶고 근데 아무나는 겁나고 어찌하다보니 소개팅으로 지금 남친 만났어~~ 뭔가 소개팅 당일부터 느낌이 괜찮았고 그다음날부터인가 엄청 적극적인거야~ 손은 우연히 어쩌다가 내가 먼저 잡게 된건데 그뒤로 먼저 꼭 잡고 다니다가 썸 4일짼가? 고백은 안했는데 뽀뽀하더라구 쑥맥이라 머리 혼란~~ 거이 매일이다싶이 만났어!! 고백도 내가 뽀뽀한날 통화하다가 우리사이 뭐냐구 그랬는데 이런건 전화로 하는거 아니라며 다음날 고백 비스무리 받아냈어. 뭐지 싶더라구... 이미 혼자 사귀고 있었던가 싶어 ㅋㅋㅋ 잠자리도 빨리 가지고 싶어하는거 같아보였고 사귄지 3일만에 한거 같애 몇번은 진짜 여러가지 체위 시도도 하고 그랬는데 좋은데 너무 능숙해보이고 내가 야동에서나 봤던것도 하고 내 손으로 내 클리 만지게도 하고 쑥스럽지만 나랑 달리 현란(?)해서 문란한 사람이였나 생각도 들고 불안해 ㅜㅜ 하필 지금 질염 까지 걸려서 더 불안해 ㅜㅜ 슬쩍 물어보고 싶은데 어떻게 물어봐야할지도 모르겠고 한번씩 내가 어디 갔는데 좋더라 이러면 어떤놈이랑 갔냐구 이래 그래서 나도 어? 질투하나 해서 남친이 어디 갔었다 하면 나도 똑같이 하거든? 근데 그럴땐 입꾹닫 해버려 으엥.? 모지??? 그리고 여기 맛있었는데 가자 하면 싫대 ㅋㅋ 본인 가자는데 가는편인데 난 상관없거든? 근데 난 솔직히 물어보면 대답해줄수 있는데 물어보진 않고 내가 지난일 비스무리 하게 물어보면 대답을 안해 나만 손해라는 생각도 들고 말야~ 연애는 원래 이렇게 어려운겅가????? 별거 아니지만 어제 첫키스썰 어제가 내 인생 첫키스가 있던 날이야 ㅎㅎ.. 먼저 지금 남친이랑은 장거리거든! 최소 일주일~길게는 3주에 한번 보는데 어제는 3주만에 봤을때! 저번에 만난지 얼마 안됐을때 룸카페가서 재밌게 놀았어가지고 이번에도 룸카페가서 놀자고 내가 그랬는데 사실 난 이때 입 뽀뽀 정도까지는 생각하고 갔거든 내가 먼저 해줘야지 ㅎㅎ 싶기도 했고 그래서 같이 불끄고 내가 엘리멘탈 보고 싶어서 엘리멘탈 보자하고 보다가 내가 눈 잠깐 감아봐바하고 볼이랑 목 쪽에 뽀뽀해줬는데 남친이 입에 뽀뽀 한번 해주고 나도 감으라고 하더라고 ㅎㅎ...(이때까지도 그냥 여러군데 뽀뽀해줄지 알음) 근데 진짜 어? 하는 순간에 혀가 들어오더라 ㅋㅋㅋㅋ 하는데 막 이빨닿고 숨 쉬는 타이밍도 모르겠고 ㅋㅋㅋ 내 혀는 경직되어서 어...하는데 남친이 알아서 잘 하더라고 근데 또 느낌은 말캉한게 기분 좋았어...ㅋㅋ 남친이 끝내자마자 내 입에서 나온 말이 나 첨이라 미숙해애 ㅠㅠㅠㅠ 그랬는데 남친이 자기도 처음이라고 나보고 엄청 귀엽다고 ㅋㅋㅋ 그 뒤에도 눈 마주치면 키스 몇번하고 남친이 자세 불편하다고 자기 위에 올라와서 키스해달라고 해서 부끄부끄하면서도 올라가서 하구 남친이 나 눕혀서도 키스하고ㅋㅋ..이럴거면 다른 방을 잡을걸 그랬다고 아쉽게도 내가 당시에 생리중이였거든 막 목이랑 쇄골에도 해주는데 와..거기가 그렇게 좋을지 몰랐다 나중에 집 가서 톡으로 목에 뽀뽀해줄때 좋았다고 얘기햇는데 티 낫대...몸에서 진동벨마냥 울렸다고 ㅋㅋ 근데 자기도 뭔 정신으로 거기까지 입이 내려 간지는 모르겠대 ㅋㅋ 남친도 내가 첫 여자친구고 나도 그런데 남친은 왜 첨부터 능숙해보이는지 ㅠ 나만 어리버리오랜만에 집데이트..하지만 생리 겹친 자의 애무썰 2주만에 집데이트인데 하필 생리 중이고 난 집에서 밤마다 일해야했어서 둘 다 참다가 걔가 이불덮고 침대 중앙에 누워있길래 장난친다고 자리 없다고 몸 겹치게 누워서 뽀뽀갈김 그러다가 키스로 넘어갔는데 흥분했는지 소리내며 내 허리 잡고 내 몸으로? 자기 아래 문지르면서 야해.. 이러길래 한참 그렇게 나두 문질러주다가 이불 걷고 내려가서 손으로 만져줌 넣고싶다고 하는데 안되니까 그냥 말없이 만져주다가 걔가 나올 것 같다며 1차로 감 평소에 더티톡까진 아니고.. 남친이 미끄럽다 이런말 나한테 할 때마다 했는데 이번엔 내가 걔한테 미끄러워..젖었어.. 이딴 말 해봄 근데 먼가 부끄러워 하면서 더 흥분하는 느낌?? 참고로 나 연애 진짜 오랜만이라 뚝딱이거든 근데 걔가 그렇게 구니까.. 더.. 하고싶은거야 그래서 내가 웃으면서 빨고싶어.. 이랬는데 걔가 신음만 내고 놀란 표정으로 끄덕이기만해서 응? 해줘? 말해줘.. 이랬더니 빨아줘..라고 해서 해주면서 손이 놀고있길래 내 머리 쓰다듬어달라고 손 가져다 머리에 대주고 힘들어서 중간에 손으로만 할 땐 그 남친 손 빨아주며 쳐다봐주고 그랬어 그렇게 한번 더 보내주고 남자친구는 내 가슴 핥아주고.. 끝나고 남친이 나보고 발칙하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놔 남자친구 이렇게 내가 리드할 때? 조련하는? 스킬도 배우고싶다 뭔가 좋아하는 것 같아.. 그리고 괴롭히고싶다는 생각드는 나도 이런 게 좋나봐 평소엔 내가 목졸라달라하고 세게 해줬음 좋겠다고 하는 편이었거든 그리고 평소 남친은 엄청난 애교쟁이 강아지 연하 스타일이야 (실제로 연하는 아님) 점점 취향을 알아가는 중이야……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