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menu button
20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1.12.23

나 남친 엄청 많이 좋아하는데.. 오늘 친구 남친 소개받아서 만났거든. 훈훈하게 생기신데다가 사회성도 좋고 .. 센스도 있어서 진짜 이럴줄 절대 몰랐는데 조금 부럽다.. 나쁜 생각인 거 아는데 괜히 착잡 ..

0
1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어딘가 하자(?)가 있을거야..! 보이는게 인성이 좋아보일뿐 실체(?)는 모르자나!

    2021.12.23좋아요2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ㅋㅋㅋㅋ아 넘 실질적으로 위로되는 말이다..!!! 고마워 자기 !!!

      2021.12.23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원래 ㅋㅋㅋ 애인 친구들 만날 때 사회성 + 젠틀 + 센스 + 유머 싹싹 챙겨서 보여주는거잖어 ㅋㅋㅋㅋ 넘 착잡해하지말어ㅜㅜ

    2021.12.23좋아요3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그런거겟지..??? 고마워 !!!!!

      2021.12.23좋아요0
  • user thumbnale
    관찰하는 느낌표

    부러우면 친구남친한테 친구 소개해달라고해봐(물론 자기 친구통해서) 친구는 끼리끼리라고 좋은 사람 알 기회아닐까?

    2021.12.23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앗 내가 지금 남친이 있어소 그건 좀 어려울거같오ㅠㅠ 그치만 댓 고마워 자기야

      2021.12.23좋아요0
    • user thumbnale
      관찰하는 느낌표

      아 헐! 처ㅅ문장빼고 읽었네.. 미안~!~!

      2021.12.23좋아요0
  • deleteComment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ㅠㅠ 나도그런적있어 괜히 부럽고 비교하게 되고😂 난 최근에 헤어져서 더 괜찮은 사람 만나야지.. 하고 그냥 넘기려 노력하고이써 ᵕ̩̩ㅅᵕ̩̩

    2021.12.23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4

    아잇 자기는 그 사람의 좋은 부분만 본거잖아 혹시 알아 술 먹고 개될지 ㅋㅋㅋㅋㅋ

    2021.12.24좋아요0

연관 게시글

내가 말라서 거의 반자동으로 가슴이 작거든 유전은 아닌것 같고 그냥 내가 편식을 많이 하고 잘 안먹어서…완전 슬랜더인데 보통 여자들이 이런체형 좋아하잖아 다들 부럽다고해서 몰랐는데 남친 사귀자마자 가슴 큰 모든 여자들이 부럽다 남친은 상관없다고 해도 그냥….그냥 부럽다고 내가 이씨 슬랜더는 노력하면 되는데 가슴은 노력으로 안돼ㅠ남자친구가 말을 할 때 조금... 뭐랄까 사회성 떨어지는 듯한 화법을 하는데 그걸 말해줘야 할까? 절대 남한테 폐끼치는건 아닌데 단어가 생각이 안날때 저기.. 그거.. 그.. 이런 말을 너무 많이 하고 어떤 용건이 생기면 ‘로비에 혹시 일회용품 있을까요? 직접 가서 가져가면 되나요?‘ 라고 하면 될걸 ’저희가 배달을 시켰는데 실수로 일회용품 체크를 안해서요.. 혹시 일회용품을 빌리거나 할 수 있을지.. 네.. ‘ 약간 이런식으로 말하는데 나는 사회생활도 일찍 했고 서비스직에다가 말끝 흐리고나 말 더듬는거 지적을 많이 받아서 엄청 고쳤거든 그래서 그런지 더 거슬려.. 그리고 어디든 사회생활 할때마다 쫌.. 맹하다라던지 쫌 금쪽이 이미지를 달고사능거 같아서 걱정돼나 남자친구랑 헤어졌어... 애초에 연애다운 연애도 아니었긴 해! 진짜 그냥 친구처럼 만났었거든 연애 기간도 어제가 108일이었구... 원래 알고 지낸 사이기도 했고, 그땐 내가 전남친 만나고 있었어 그냥 친하게 지내다가 전남친이랑 진짜 안좋게 헤어지고, 이번 남친이랑 마침 서로 시간도 되고 그래서 몇 번 만나서 밥 먹고 영화 보고 얘기하고 그러다가 호감 반 호기심 반 생겨서 만났었어 그동안은 날 좋아했던 사람이랑만 만나봤지, 내가 좋아하는 사람을 만나본 적은 없었어서 조금씩 티 내면서 꼬셔봤는데 알면서도 넘어와 주길래 만났거든... 다른 사람들이 보면 잉? 스러울 연애긴 했지만, 난 정말 편하고 좋았어 진짜 재밌고 좋은 친구다 싶어서 그래서 이번에 남친이 미안하다고 자기가 도저히 심적으로도 경제적으로도 여유가 없어서 더이상 연애하는게 맞는 건지 모르겠다고 그러길래, 아 그렇구나 알겠어 그냥 전처럼 편하게 지내자! 진짜 좋은 친구라고 생각해서 그래 절대절대 붙잡는 거 아니야 하고 보냈더니 자기도 알겠다고 고맙고 미안하다고 그랬거든 막... 슬프다기 보다는 그냥 뭔가 서운하고 섭섭한거 같아 애초에 나도 오래 갈 연애는 아니고 가벼운 연애라고 생각하긴 했었는데, 사람 마음이란 게 참... 그런거 같아 엄청 길어졌는데 그냥 음... 왠지 마음이 허전해서 어디에라도 털어놓고 싶었어... 많이 당황스럽기도 했고... 그냥 좀... 마음이 참 그렇다 헤헤나한테 호감있다는 남자애 속셈을 모르겠어...걘 훈훈하게 생겼는데 난 피부도 안좋고 살집도 많은데...아무리 외모보단 성격 본다고 하지만 그래도 예쁜 여자분들 많은데...대가없이 나한테 호감 있을리가 없는데..먹버일수도 없는게 나 진짜 빻았단말야 아님 놀다가 버릴려나..괜히 정들어서 나만 상처받을까봐 무서워..오늘은 저번보다 더 매운맛이었어❤️‍🔥 내 취향도 알게되고ㅎㅎㅎ 나..👉🏻👈🏻 하드한거 좋아하나봐🙈 키스도..좋아하는줄 몰랐는데 ㅎㅎ 좋더라💋💋
Geukrak
Geukra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