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른말 타로 - 연애 온도 진단 (누가 더 좋아할까?)

바른말 타로 - 연애 온도 진단 (누가 더 좋아할까?)

애정 온도를 높이는 비법 포함

3min
바른말 타로 - 연애 온도 진단 (누가 더 좋아할까?)
🐝
To be continued : 매번 놀라운 소식을 전하는 시리즈물 단호하지만 다정한 타로 리더, 빈센트가 당신과 함께 고민합니다. 명쾌한 정답을 찾지는 못하더라도 덜 외롭고 덜 막막하게 다가올 날을 준비할 수 있죠.

안녕하세요. 자기님들. 빈센트입니다.

무더운 8월이네요. 뜨거운 햇살 아래 몇 걸음 뗐다 하면 땀이 뚝뚝 떨어지고, 피부가 까맣게 타버리는 계절입니다. 또, 사무실이나 카페는 어찌나 추운지 에어컨 찬바람 아래 오들오들 떨고 있습니다. 어떨 때는 너무 덥고, 어떨 때는 너무 춥고. 적정 온도를 유지하는 건 언제나 힘든 일인 것 같아요.

오늘 준비한 리딩도 바로 이 ‘적정 온도’와 관계되어 있습니다. 바로 우리의 연애 온도를 알아볼 거예요. 관계를 자주 온도로 비유하잖아요. 금방이라도 불이 붙을 듯 정열적인 관계, 이도 저도 아닌 감정으로 뜨뜻미지근한 관계, 쌩쌩 차가운 냉풍이 부는 듯 서로에게 쌀쌀 맞은 관계라고 말하기도 하고요. 이번 리딩에서는 상대와 나의 마음 온도는 얼마나 될지, 우리 관계의 온도는 얼마나 되는지, 적정 온도를 위해서는 어떻게 하는 게 좋은지 함께 알아볼 거예요. 

리딩을 읽는 분들이 이해하기 쉽도록

웹에서 콘텐츠 보기가
곧 오픈됩니다!

더 빨리 성지식을
읽고 싶다면?
앱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