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팬티를 찾아서
나의 팬티를 찾아서
이야기꾼 : 차도하
4min
나의 팬티를 찾아서
🛸
지금 다른 행성에서는 사람의 운명은 행성의 역사와 같아, 그 자체로 특별하지 않은 행성은 없으며, 어떤 두 행성도 같지 않으므로. 우리는 당신이 궁금해하는 타인의 행성을 소개합니다. 누군가의 경험과 생각, 삶에 뿌리를 둔 진짜 이야기에서 지혜를 찾아보세요. 이번에는 '차도하' 님이 흥미로운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남는 팬티 없어?

애인의 집에 예상치 못하게 오래 머물게 된 날 나는 애인의 팬티를 빌려 입었다. 사이즈가 작아서 애인이 입지 않는 팬티였는데, 폴로에서 나온 남성용 드로즈 팬티였다. 레이스와 큐티한 리본이 달린 기본 면팬티부터 심리스, 티팬티까지 여러 팬티를 거쳐온 나였지만 남성용 드로즈는 처음 입어본 것이었다. 생물학적 여성인 내 애인은 평소 남성용 드로즈 예찬론자였고 남성용 드로즈만 입었는데, 입어보니 가히 그럴만 했다!

드로즈 입어보기

여자 것보다 싸고, 고추 주머니가 적당한 걸 사면 음모 수납 공간으로 활용할 수도 있고, 통풍도 잘 되고, 착용감이 좋아!

이 글을 읽고 있을 당신에게, 레이스와 큐티한 리본이 달린 면팬티를 벗어던지고 싶은 당신에게, 애인의 말을 빌려 추천하고 싶은 첫 번째 팬티는 남성용 드로즈이다.

추천하는 브랜드는 다음과 같다. 키스해링, 아날도바시니, 폴로(이하 추천 제품 링크 하단 첨부). 만약 내가 널널한 옷을 더 자주 입었다면 나도 남성용 드로즈를 더 자주 착용했을

이 콘텐츠는 유료 구독 이후,
누리실 수 있습니다!

현재 구독신청은
앱에서만 가능합니다.
자기만의방
앱 다운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