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여성 성∙연애 고민 필수앱 자기만의방2천 개의 평가
4.8
비밀 정보 열어보기
logo
alarm button
menu button
menu button
profile image
숨어있는 자기2024.07.08

⚫️구의 증명 책 후기🔘

circleImage

<구의 증명 - 최진영> 나는 INFJ이고 나랑 비슷한 MBTI이거나 감수성이 풍부한 사람이라면 이 책을 좋아할 거 같아. '구의 증명' 줄거리를 대략 소개하면, 남주인공 '구'와 여주인공 '담이'의 이야기야. 구가 죽은 뒤에 홀로 남은 담이가 구의 일부를 먹는 내용이 나오고, 책을 다 읽고 나면 왜 책 제목이 '구의 증명'인지도 알게 돼! 책 자체는 깊은 감정선이 계속 오가고, 성적인 내용도 노골적으로 들어나서 불쾌할 수도 있어. 성적 묘사를 하는 이유는 인간의 원초적인 본능과 욕망을 나타내거든. 인간의 복잡하고 어두운 면을 드러낼 수 있는 거지. 그래서 이런 부분은 인간의 밑바닥 본성을 나타내기 위한 작가의 의도로 생각하면 엄청 불쾌하게 읽지 않을 거 같아서 읽기 전에 말해주고 싶었어. 이 책의 신기한 점은 1인칭 시점으로 계속 진행돼. 책 위쪽에 빈 원과 채워진 원으로 남주인공 구와 여주인공 담이의 시점을 잘 나눠놨어. 스포일러를 하지 않기 위해 말이 한정적이지만, 초반에는 달콤한 사랑 이야기인 것처럼 보이다가 중간에는 불쾌해지면서 이해가 잘 안되기도 했어. 이 책은 이해하고 감정으로 공감되는 책은 아니라고 생각해.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고 읽어야 더 와닿는 책이야. 끝부분으로 갈수록 감정선이 깊어지고, 끝날 때쯤에는 엄청 울면서 책을 다 읽었어. 내 주변 사람들도 나의 추천을 받아 읽다가 성적 묘사가 너무 잘 나타나서 좀 불쾌하다고 하더라고. 그렇지만 설명을 해주니 이해하면서 잘 읽었었어. 다 읽고 나서 며칠 동안 계속 생각난 책이었어. 한 번 깊게 책에 빠지고 짧게 1~2시간 안으로 읽고, 깊은 감성에 빠져보고 싶다면 완전 추천하는 책이야 추가로 비슷한 책으로는 ⚫️ 재 와 물거품 - 김청귤 ⚫️ 아가미 - 구병모 이 두개 책도 추천해🙌 구의 증명을 읽었봤던 자기들도 생각 공유해줘! 좋았던 책 추천도 완전 환영이야

5
13

자기만의방 꿀팁

내 크레딧 확인

rightArrow
arooo-tip
도움이 되는 댓글을 달아보세요. 글쓴이가 좋아요를 누르면 셀렉트샵에서 구매 가능한 크레딧을 드려요!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1

    아가미 재밌게 읽었는데 구의증명도 읽어봐야겠다. 요새 책 하나도 안읽었거든... 자기 고마워

    2024.07.08좋아요2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웅웅 이 책 정말 추천해

      2024.07.08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나도 인프젠데 구의 증명 너무 재밌게 읽었어! 근데 생각보다 불호랑 악평이 많더라

    2024.07.08좋아요2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아하ㅠㅠ 맘먹고 읽을게 고마워!

      2024.07.08좋아요2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글쓴이

      맞아.. 감정 소모는 심하지만 정말 눈물 쏙 빼기 좋은 책이었어

      2024.07.08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2

      맞아..ㅠㅠ 추천 고마워 !! 다음에 시간 되면 다른 책도 추천해주랏 🫶

      2024.07.08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3

    공유해줘서 고마워

    2024.07.08좋아요1
  • deleteComment작성자가 삭제한 댓글입니다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4

    고마워!!

    2024.07.08좋아요1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5

    이책 재밌는데

    2024.07.10좋아요0
  • user thumbnale
    숨어있는 자기 6

    표현이 역하게 섬세해서 슬펐던 거 같아 나도 모르게 계속 현실에 대입하게 되는 순간이 있는데 그러다가 또 빠져들어서 감정이 오락가락하고 이..게뭐지..?글로 감정을 이렇게까지 서술할 수 있다고? 하면서 놀랐어ㅋㅋㅋ호불호가 크게 갈릴만한 책인거 같긴해 우리 언니는 난 이걸 문학책으로 인정하지 않아 이러더라구ㅋㅋㅋㅋ

    2024.07.11좋아요0
이전글
전체글
다음글